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문경시, 개청이후 8천억 예산시대를 열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11 [16:38]

【브레이크뉴스 경북 문경】이성현 기자= 문경시 예산규모가 8,000억원을 넘어섰다. 시는 9월 10일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을제1회 추경대비 434억원(5.73%)이 증액된 8,014억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11일 밝혔다.

 

문경시 예산규모는 최근 비약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2015년 최종 예산 기준으로 5천억원을 넘긴지 4년 만에 8천억원을 달성하며 연평균 9.6%의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국도비보조금, 지방교부세, 조정교부금 등의 재원을 확보하여 지역현안사업 및 일자리 창출, 시민안전·재해예방 관련 사업 등 지역경제 활력 제고와 주민 생활 안정을 위한 재정운용에 우선 편성했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가 377억원(5.75%) 증가한 6,937억원, 특별회계가 57억원(5.59%) 증가한 1,077억원이다.

 

주요사업으로는 도시재생사업 47억원, 점촌네거리 주차장 조성사업 50억원, 중앙시장 주차장 조성사업 16억원, 스마트팜 조성사업 20억원, 청정식물원 조성사업 15억원, 문경새재야외공연장 정비공사 10억원,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 7억원 등을 편성했다.

 

이밖에 주민불편을 최소화하고 시민생활 편의증진을 위해 방치폐기물 처리 10억원, 노후경유차 폐차지원 6억원, 도로개설사업 9억원, 도로 정비 및 확포장공사 9억원, 하천위험시설보수 2억원 등도 편성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문경시 개청이후 처음으로 8천억원 예산시대를 맞이하게 된 것은 문경시민의 바람이 함께한 것”이라며 “이번 추경재원이 지역에 고스란히 흡수되어 지역 경제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