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봉화군 창평리 박정선 이장, 경상북도지사 표창

생명존중 문화조성에 기여한 공로

나영조 기자 | 입력 : 2019/09/11 [16:33]

▲     봉화군 제공


【브레이크뉴스 봉화】나영조 기자= 봉화군 봉성면 창평리 박정선 이장이 10일 경주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2019 자살예방의 날’ 기념식에서 경상북도지사 표창을 수상했다. 

 

매년 9월 10일은 자살문제의 심각성을 널리 알리고 생명의 소중함을 널리 알림으로써 생명존중 분위기 조성을 위해 제정된 '세계 자살예방의 날'이다.

 

박정선 이장은 농촌 자살예방을 위해 추진 중인 농약안전보관함 관리사업이 창평리 마을에 선정되는데 크게 기여했으며 자살고위험군 정신건강복지센터 연계 등 생명존중 문화조성과 확산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취재본부장 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