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세계 차 없는 날' 맞아 승용차 없이 출근하기 캠페인 펼쳐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09/15 [18:26]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세계 차 없는 날(Car Free Day)을 맞아 저탄소생활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 및 실천분위기 조성을 위해 오는 16일부터 22일까지 7일간 ‘친환경 교통주간’을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주간에는 포항시와 공공기관 승용차 없이 출근하기, 대중교통·자전거 이용하기, 출퇴근 시 가까운 거리는 걸어서 출근하기 등에 시민들이 자율적으로 참여토록 홍보할 계획이다.

 

특히 시에서는 공무원과 민간환경단체회원이 함께 대잠사거리, 형산오거리, 우현사거리 등 주요 교통요충지에서 출‧퇴근 시간대에 거리 캠페인 등을 전개해 9월 20일 “승용차 없이 출근하기”에 적극 동참을 독려할 예정이다.

 

세계 차 없는 날은 1997년 프랑스 서부 항구도시인 라로쉐에서 ’도심에서 자가용을 맙시다‘는 시민운동으로 시작해 2001년부터 전 세계적 캠페인으로 확산되어 국내에서는 2001년부터 민간단체 중심으로 진행되어 오다가 2008년부터 환경부 후원(주관)으로 추진하고 있다.

 

포항시 신구중 환경정책과장은 “이번 친환경 교통주간을 통해 대중교통 이용 확대와 더불어 맑고 깨끗한 친환경 교통생활을 실천하여 저탄소 녹색생활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