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송군에는 지금, 바람에 흩날리는 코스모스 연분홍 물결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17 [14:57]

【브레이크뉴스 경북 청송】이성현 기자= 청송군 파천면 송강리의 하천변에 가을이 오면서 바람에 흩날리는 코스모스가 연분홍 물결을 이루며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 청송군, 가을 햇빛 닮은 코스모스 장관     © 청송군

 

애초 이곳은 송강생태공원으로 조성되었으나 지난해 태풍 ‘콩레이’의 영향으로 큰 피해를 입었다.

 

군은 황폐해진 공원의 경관개선과 복구가 완료되는 내년 대단위 화원조성을 위해 올해 처음으로 주변 1.5㏊에 코스모스와 백일홍 등 다양한 가을꽃단지를 시범으로 조성했다.

 

현재 코스모스 꽃이 70% 정도 피었지만 이달 말까지는 코스모스가 만개할 것으로 보여 탐방객들이 가을정취를 느끼기에는 부족함이 없을 것으로 여겨진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풍성한 가을, 아름답고 청정한 강변에 핀 코스모스는고향의 푸근함을 한껏 느끼게 한다.”며 “가족, 친지와 함께 코스모스 화원에서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 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