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봉화군, 농업인 웃음짓게 하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18 [12:06]

【브레이크뉴스 경북 봉화】이성현 기자= 민선7기 엄태항 봉화군수의 공약사항으로 추진한 농업인 경영안정자금이 지역 농업인들을 웃음짓게하고 있다.

 

▲ 농업경영안정자금을 받고 기뻐하고 있는 모습-조신열씨(봉성면,60세)     © 봉화군

 

봉화군에 따르면 군은 경북도내 처음으로 농업인 경영안정자금 정책을 도입해 금년도 신청농가 중 농업경영체등록여·부, 주소, 실거주, 농외소득 한도 초과 등 심사에서 적격자로 판정된 6,400여 농가에 각50만원씩 32억원의 농업인경영안정자금을 봉화사랑상품권으로 9월 9일부터 지급하고 있다.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받은 농업인들이 소모성 농자재와 생필품을 쉽고 자유롭게 구입하고, 아울러 문화생활 등 다양한 경제활동을 지역 내에서 하도록 하여 지역상가에는 활기가 넘치고 상인들 또한 매출이 올라 반기는 분위기다.

 

엄태항 군수는 봉화퍼스트(first)의 적극적인 실천을 위해서 “경영안정자금을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하여 농업인의 소득안정과 삶의 질 향상은 물론, 소상공인 및 영세자영업자의 소득을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봉화군 관계자는 앞으로 본 사업이 농업인 호응과 지역경제에 효과가 있어 성공적으로 정착되면 연차적으로 금액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