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2019’관광명소 시내버스 연계 운행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09/27 [14:24]

【브레이크뉴스 경북 안동】이성현 기자= 안동시는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2019 방문객의 편의를 위해 축제 기간인27일부터 10월 6일까지 주요 관광지 시내버스 노선을 축제장과 연계해운행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하회마을, 도산서원, 봉정사와 야경명소인 월영교를 운행하는 시내버스 노선의 기·종점을 탈춤축제장으로 변경한다.

 

하회마을노선인 246번은 축제장↔교보생명↔안동터미널↔풍산↔하회마을1일 12회 왕복 운행하며, 하회마을 줄불놀이 기간인 9월 28일(토)과 10월 5일(토)에는 원활한 관람을 위해 1회 더 운행할 계획이다.

 

도산서원 노선인 567번은 축제장↔교보생명↔웅부공원↔서부리↔온혜↔도산서원 1일 4회 왕복 운행하며, 봉정사 노선인 351번은 축제장↔교보생명↔안동초↔터미널↔서후↔봉정사 1일 7회 왕복 운행한다.

 

월영교 노선인 3번은 축제장↔교보생명↔월영교↔관광단지↔용상↔관광단지↔월영교↔펠리시아↔축제장 1일 6회 왕복 운행하고, 개천절을 포함한주말에는 야경 관람객을 위해 저녁 9시 45분까지 3회 더 운행한다.

 

자세한 시간표는 축제장이나 안동시청 홈페이지대중교통 분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우리 시를 방문하는 관광객 및 시민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대중교통편의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