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보문골프클럽, 제23회 여성아마추어 골프대회 개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0/01 [10:40]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주】이성현 기자= 경북문화관광공사(사장 김성조)는오는 10월 29일 경주 보문관광단지내 보문골프클럽에서‘제23회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사장배 여성 아마추어 골프대회’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 보문골프클럽 10번홀전경     © 경북관광공사

 

올해로 23회째를 맞아 열리는 이번 대회는 180명(45팀)의 참가선수들이전홀 동시티업 방식으로 신페리오 방식에 의거 순위를 결정한다.

 

대회의 우승자에게는 트로피와 함께 부상으로 보문골프클럽 평일 무료입장1년을 2위에게는 6개월, 최저타를 기록한 메달리스트에게도 6개월, 3위는3개월 동안 평일에 한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혜택이 주어진다.

 

이어 4위에게는 평일 무료입장권 10매를 5위부터 10위까지는 평일무료입장권 각 5매씩을 시상한다.

 

더불어 홀인원, 롱게스트, 니어리스트, 대회를 기념하는 특별상 등푸짐한 상품이 준비되어 있다.

 

경북문화관광공사가 주최하고 경상북도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보문골프클럽에 등록된 고객으로서 프로테스트에 참가하지 않은 여성 골퍼라면 누구나 참가 할 수 있다.

 

참가신청은 보문골프클럽에 등록된 단체팀 회장 추천접수가 10월 2일부터4일까지이며, 일반 참가접수는 10월 8일 오전9시부터예약실 전화로 선착순 전화접수를 받는다. 참가비는 12만5천원이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