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양군을 빛낸 '2019 군민상' 시상

산업부문 정순옥, 사회봉사부문 김길동, 기타부문 김동암 씨

나영조 기자 | 입력 : 2019/10/01 [21:07]

【브레이크뉴스 영양】나영조 기자=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1일 개최된 영양군민체육대회에서 군민의 위상과 명예를 드높이고 영양군 발전을 위해 헌신한 공로자에게 ‘2019년도 영양군민상’을 시상했다.

 

올해 영양군민상은 산업부문에 정순옥(57) ㈜오선 대표, 사회봉사부문에 김길동(65) 새마을지도자 영양군협의회 회장, 김동암(67) ㈜감성텍스 대표가 선정됐다. 

 

▲ 2019년 영양군민상에 정순옥(산업부문), 김길동(사회봉사부문), 김동암(기타부문)씨가 상을 받고 있다.     © 영양군 제공


산업부문의 정순옥 수상자는 2007년 이불원단 제작업체를 설립해 2018년 10억원, 2019년 20억원의 수출을 달성해 경제활성화에 기여했다. 평소에도 영양군과 수비면에 대한 남다른 애착과 관심으로 2015년부터 이불 1천여 채(약 1억원)를 기증했고 연말에는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기탁하는 등 매년 지속적인 지원으로 지역사회 안정과 화합에 기여했다.

 

사회봉사부문의 김길동 수상자는 새마을지도자 석보면협의회장과 영양군협의회장을 역임하면서 회원들과 협력해 고철 모으기, 헌옷수집 등의 수익금으로 쌀과 라면을 경로당에 기증하는 등 봉사활동을 펼쳤다.

또 휴경지에 논콩을 재배한 수익금으로 무궁화 5천 본을 기증해 나라사랑과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했고 사랑의 김장담그기에 매년 배추를 기증하는 등 귀감이 됐다.

 

기타 부문의 김동암 수상자는 영양고추 H.O.T 페스티벌에 참가해 서울시민들에게 영양고추의 우수성을 알리고 행사 관계자들과 농민들에게 격려를 아끼지 않는 등 영양고추와 산나물 홍보에 앞장서 왔다. 또한 감성텍스 생산품인 스타킹과 쿨토시 등을 군민들에게 전달했으며 고향 어르신들을 위한 고부간 정나누기 행사에 참여해 지역의 어르신들이 고마움의 뜻을 전하기도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