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시 차기 금고 대구은행·농협 지정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9/10/08 [10:36]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 대구시는 7일 금고지정심의위원회를 개최해, 앞으로 4년간 대구시 예산을운영할 금고로 대구은행과 농협은행을 각각 제1금고와 제2금고로 선정했다.

  

▲ DGB대구은행 제2본점 전경     ©DGB금융그룹 제공

 

그동안 대구시 금고 업무를 수행해오던 현 금고(제1금고 대구은행, 제2금고 농협은행)의 약정기간(4년)이 올해 말로 만료된다.

 

대구시 세입관리담당자는 "제1금고와 제2금고는 대구시 전체예산이 10조정도 되는데 이중 제1금고인 대구은행이 90%정도 운영하고, 제2금고인 농협이 10%정도 운영한다"며, "내역도 1금고인 대구은행은 일반회계, 특별회계, 기금을 운영하고, 2금고인 농협은 특별회계 일부와 기금 1개를 운영한다"고 말했다.

 

대구시는 시금고 지정신청 공고를 8월 4일, 사전 설명회를 8월 14일을 거쳐 지난 9월 4일 제안서 접수결과 3곳(국민은행, 농협은행, 대구은행)으로부터 제안서를 접수받아 7일 금고지정심의위원회 심의․평가 결과 대구은행과 농협은행을 각각 제1금고와 제2금고로 최종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시금고는 공개경쟁 방법으로 금고지정심의위원회에서, '지방자치단체 금고지정 기준'(행안부 예규)과 '대구광역시 금고 지정및 운영 규칙'의 규정에 따라 3개 금융기관에서 제출한 제안서를 바탕으로 심의․평가했다.

  

주요 평가항목은, 금융기관의 대내외적 신용도 및 재무구조 안정성,시에 대한 대출 및 예금금리, 지역주민이용 편의성, 금고업무 관리능력, 지역사회 기여 및 시와의 협력사업 등 5개 항목이다.

  

한편, 차기 대구시 금고로 지정된 금융기관은 이달 중으로 대구시와 금고약정을 체결한 뒤 2020년 1월 1일부터 금고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