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성주군, 여자태권도 위상을 높이다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0/11 [16:11]

【브레이크뉴스 경북 성주】이성현 기자= 성주군(군수 이병환)은 지난 4일부터 7일간 서울시에서개최된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성주군 소속 선수 총 6명이 경북대표로 출전 금2개, 은1개, 동2개를 획득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11일 밝혔다.

 

▲ 성주군 태권도 선수단     © 성주군

 

먼저 여자고등부에서는 성주여자고등학교 소속인 강보라(-53kg)·미르(-49kg) 자매가 금메달을 획득했다.

 

또한, 여자일반부에서는 성주군청여자태권도선수단 소속 김수림(-46kg)선수가 은메달을 임하경(-53kg)선수와 장희영(-67kg) 선수가 동메달을 획득하였다. 선수 모두 결승과 준결승에서 연장접전 끝에져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메달의 색깔과 상관없이 모든 선수가 땀과 열정으로 이루어낸 쾌거이고 참외의 고장 성주의 위상을 한껏 드높였다.”며 앞으로도 선전을 당부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