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중고물품 나눔장터 성황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10/18 [13:42]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지역사회에 재활용과 나눔 문화 확산의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는 행복한 가게 나눔장터가 17일 종합운동장 주차장에서 지역 기업체, 읍면동 자생단체 등 34개 단체 7,000여명의 시민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고 밝혔다.

 

▲ 포항종합운동장 야외주차장에서 행복한 가게 나눔장터가 열리고 있다.     © 포항시 제공


행복한 가게와 현대HCN경북방송이 공동주관한 이 행사에는 50여개의 부스에서 중고물품을 판매하고, 명사들의 애장품 경매, 건강증진홍보관운영, 폐건전지와 새 건전지 교환, 우유팩과 화장지교환, 캔 압축기 체험, 먹거리 장터 등 다채로운 행사들을 제공하여 참여한 시민들에게 풍요로운 나눔의 가을을 느끼게 했다.

 

한편, 이 행사의 주최한 ‘행복한 가게’는 가정에서 사용하지 않는 물품들을 기부 받아 필요한 사람에게 저렴한 값에 판매하여 자원을 재활용하고 그 수익금으로 어려운 사람들을 돕기 위해 지난 2005년 처음 문을 열어 지금까지 22차례 2억1천만여원을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전달됐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