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저소득층 주민을 위한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

2020년 인턴형 자활근로사업 설명회 개최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12/02 [16:49]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 주민복지과는 2일 포항시 드림스타트회의실에서 인턴형 자활근로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을 대상으로 ‘2020년 인턴형 자활근로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포항시가 저소득층 주민을 위한 2020년 인턴형 자활근로사업 설명회를 개최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인턴형 자활근로사업은 참여자들이 일하기 원하는 기업을 파악하여 모집된 업체와 매칭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국민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자 등 저소득층 주민이 기존 지역자활센터에서 운영하는 자활사업단이 아닌 민간의 일반기업체에서 자활인턴사원으로 근로하면서 기술·경력을 쌓은 후 취업을 통한 자활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포항시 주민복지과 자활지원팀은 2020년도부터 인턴형 자활근로사업을 최초 시행하기 위해 다양한 민간기업과 접촉하고, 자활참여자들에게 홍보하여 7개의 참여희망 기업과 31명의 인턴형 자활근로사업 참여 희망자를 모집했다.

 

포항시 최명환 주민복지과장은 “인턴형 자활근로사업은 경상북도에서 처음 시작하는 사업으로 현재 모집된 업체가 많지 않지만, 지속적으로 다양한 민간업체에 홍보하여 저소득층 주민이 자활·자립할 수 있는 일자리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