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 사과 베트남서 인기 수출 늘린다

베트남 현지 대형마켓에서 포항 사과 특판 행사 성황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12/10 [16:25]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지난 11월 말 베트남으로 2019년산 사과 13톤을 수출한데 이어 최근에는 한류 열풍의 중심인 수도 하노이에서 포항 사과 특판 행사를 열고 포항의 맛을 알리는데 성공했다고 10일 밝혔다.

 

▲ 포항시가 지난 8일부터 베트남 하노이 시내 대형마트 매장에서 포항 사과 특판 행사를 열고 있다.© 포항시


이번 하노이 특판 행사는 포항시가 포항 사과의 베트남 진출 교두보 확보를 위해 경북통상, 서포항농협과 함께 추진한 행사로, 지난 8일부터 하노이 시내 대형마트 3개 매장에서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

 

특히, 신흥 소비국으로 급부상 중인 베트남에서 포항시 최초의 신선농산물 특판 행사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첫 행사부터 성황을 이룬 만큼 향후 베트남 사과 수출이 대폭 증가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포항은 전국 10대 사과 주산지며 재배농가가 집중되어 있는 서포항(기계, 죽장, 기북)지역은 내륙산간 지역으로 일교차가 크고 일조량이 많아 사과 고유의 아삭한 식감은 물론 단맛과 신맛의 비율이 적당하여 동남아에서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포항시 오주훈 농식품유통과장은 “올해 국내 사과 가격이 좋지 못하다”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 베트남에서 포항 사과의 경쟁력과 가능성을 확인한 만큼 향후 수출 물량을 확대해 농업인 소득증대에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