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천-인천공항 리무진 누적 승객 200명 돌파

김가이 기자 | 입력 : 2020/01/13 [14:19]

【브레이크뉴스 영천】김가이 기자=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지난해 12월 3일 도입한 인천공항 직행 리무진의 이용 실태를 조사한 결과 첫 한 달 동안 약 200명의 승객이 인천공항 리무진을 이용한 것으로 확인했다.

 

그간 영천에서 인천공항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대구를 경유해 KTX나 직행버스를 타고 가야해 많은 시간과 비용이 들었으나, 이제 영천에서 4시간 30분이면 바로 갈 수 있어 겨울방학을 이용해 해외로 나가는 학생이나 지역민에게 최고의 교통편의 제공하고 있어 앞으로도 이용객이 계속해서 늘어날 전망이다.

 

▲ 영천-인천공항 시외버스 승강장 전경     ©영천시 제공

 

인천공항 리무진은 1일 2회(00시25분, 06시25분) 언하공단 사거리공항버스 승강장에서 출발하며 버스 요금은 성인 기준 3만7천200원이며 심야 시간(00시25분)은 10% 할증된 요금 4만900원을 받고 있다.

 

인천공항 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모바일 앱(버스타고)이나 예매사이트를 통해 사전예매 후 이용 가능하다.

 

영천시 권혁구 교통행정과장은 “향후 인천공항 버스이용객 추이를 봐가며 노선 증회 요청, 승강장 시설 보강 등 시민들이 인천공항 버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업무를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