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경찰, 코로나 19 관련 가짜뉴스 엄정대응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2/14 [15:41]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경북지방경찰청(청장 박건찬 치안감)은국민 불안과 사회적 혼란을 야기하는 ‘코로나19’ 관련 가짜뉴스 유포행위에 대해 경북청 사이버수사대에 모니터링요원을 지정 운용하면서, 최초 생산자 뿐 아니라 중간유포자까지 추적해 검거하고, 신속히 삭제·차단 요청하는 등 엄정대응하고 있다.

 

경북경찰청은 금일까지 가짜뉴스 유포자 1명을 검거하여 검찰에 송치하고, 2건을 내·수사 중이며, 19건을 삭제·차단(자진삭제 3, 방심위 요청 16) 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경산경찰서에서 ‘경산 00병원에 신종코로나 의심환자가 검사 중이며, 응급실 폐쇄예정’이라는 가짜뉴스를 유포한 피의자 A씨(32세)를 업무방해 혐의로 검거하여 검찰에 송치하였으며,

 

‘현재 경주에 우한폐렴 확진자 2명이 있다’, ‘우한폐렴이 성병인 이유’ 등 가짜뉴스 16건에 대해서는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삭제·차단 요청했다.

 

경찰은 ‘가짜뉴스 유포행위는 국민 불안감을 확산시킬 뿐 아니라, 경우에 따라서는 타인의 업무를 방해하고 생업에 막대한 지장을 초래하며, 나아가 국민경제에도 악영향을 끼치는 범죄행위’이므로, 전국민이 함께 가짜뉴스 확대방지에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