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

예비비 약 5억을 확보 방역소독반 1팀 3명에서 2팀 6명으로 늘려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2/18 [17:00]

포항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

예비비 약 5억을 확보 방역소독반 1팀 3명에서 2팀 6명으로 늘려

오주호 기자 | 입력 : 2020/02/18 [17:00]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 북구보건소는 예비비 약 5억을 확보해 분무소독기, 개인보호복, 살균제, 살균스프레이 등 방역물품과 장비를 구입하고 방역소독반을 1팀 3명에서 2팀 6명으로 확대․운영하는 등 코로나19 지역유입 및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 포항시가 코로나19 지역전파 차단을 위해 죽도시장에서 방역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보건소 방역소독반은 초미립자 동력자동살포기를 사용하여 KTX포항역, 여객선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집중해 특별방역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초미립자 동력자동살포기는 기존 수동형식의 분사방식에서 자동분사방식으로 무선조정, 방향 및 세기조절이 가능해져 방역활동에 큰 도움을 주고 있어 기존 방역보다 큰 효과를 거두고 있다.

 

또한, 15개 읍면동, 7개 보건지소, 12개 보건진료소에 휴대용분무기(5L) 73개, 살균제(메디록스) 1,028개, 스프레이(460ml) 214개를 긴급 배부해 매주 수요일 읍면동 자생단체에서 일제 합동방역을 시행하고 있다.

 

포항시 남․북구보건소는 관련 부서 및 해병대와 협력해 지난 17일 해병대 입소일에 따른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를 막기 위해 해병대를 방문하는 사람들에 대해 발열측정, 소독 등을 실시했다.

 

아울러, 포항시 북구보건소는 지난 17일 입소자 가족들이 지역 관광지 등을 방문하는 것을 고려하여 죽도시장, 장량성도시장, 장성시장, 두호종합시장 등에 연일 집중 특별방역을 실시했다.

 

또한, 의료기관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감염사례를 차단하기 위해 18일 요양병원 23곳에 살균제(닥터큐) 총 115통과 마스크 200매를 배부했다.

 

포항시 북구보건소 천목원 보건정책과장은 “지역사회 및 의료기관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감염사례를 차단하고,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는 것에 역량을 집중하여 지역사회전파에 선제적으로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