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미래통합당 김승수 예비후보, 노인복지대책 발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2/19 [16:55]

미래통합당 김승수 예비후보, 노인복지대책 발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2/19 [16:55]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미래통합당대구 북구을 김승수 예비후보는 19일 대구 강북지역에어르신들의 자기계발을 지원하는‘평생학습관’을건립하는 등평생교육 인프라를 대폭 확충하고, ‘실버인재센터’운영을 통한 재취업·창업 서비스 제공, ‘독거노인 공동생활주택 건립’, 칠곡 향교를활용한 ‘효문화 확산’ 등을 통해 대구북구를 어르신들이 존중받고 살기 편한‘노인 친화도시’로조성하겠다고 공약했다.

 

▲ 김승수 예비후보     ©

김승수 예비후보는 ”북구의 경우 65세 이상 노인 인구비율이 올해 14%를 돌파해서 고령사회로 진입하고, 은퇴 인구가 매년 6~10%의 증가 추세를 보이는 만큼, 노년층을 위한 시설확충과 다양한 활동 프로그램 제공이 시급하다고 하면서

 

이에 대한 대책으로, ”어르신들에게 자기계발, 취·창업 교육 등을 제공하는 ‘평생학습관’을 건립하고, 지역 대학 등 민간교육기관과 연계한 평생교육 컨소시엄을 확대운영해서 내 집 앞에서편하게 맞춤형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대구 북구 인구의 20%를 차지하고 있는 노인 및 은퇴자들에게 구인구직정보와 직업훈련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실버인재센터’의 운영으로 양질의 노인 인력이 적재적소에 활용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겠다고 약속했다.

 

또한, 급증하는 독거노인들의 의식주 해결과 고독사가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상황으로 단독주택 또는 저층 상가를 매입해 독거노인들이 함께 생활할 수 있는 ‘독거노인 공동생활단지’ 조성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북구 읍내동에 위치한 ‘칠곡 향교’를 적극 활용해서 청소년들에대한 인성 및 예절 교육과 함께 향토뿌리찾기 운동을 전개해 어르신들이 존중받는 효문화를확산해 나가도록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김승수 예비후보는 경상북도 기획조정실장과 대구시 행정부시장을 역임하면서‘경북 정체성 찾기’, ‘향교·서원의 기능 복원’, ‘시민건강놀이터,치매안심센터 건립’ 등을 통해 효문화 확산과 어르신 복지에 각별한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 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