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문재인 대통령님, 대구가 '기생충'보다 못합니까?"

천영식 예비후보 청와대 앞서 1인 시위 문 대통령 대구 방문 촉구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2/22 [15:27]

"문재인 대통령님, 대구가 '기생충'보다 못합니까?"

천영식 예비후보 청와대 앞서 1인 시위 문 대통령 대구 방문 촉구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2/22 [15:27]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천영식 미래통합당 대구 동구갑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22일 청와대 앞에서 대통령의 대구방문과 청와대 컨트롤타워 설치를 요구하며 1인시위에 나섰다.

 

▲ 대구동구 갑 국회의원 출마자인 천영식 예비후보가 청와대 앞에서 대통령의 코로나 19 컨트롤 타워를 주장하며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 천영식 후보 제공

 

천 예비후보는 이날 시위에서 대구가 패닉상태라며 대통령이 대구를 방문해 직접 코로나 종식을 위해 진두지휘에 나서야 한다고 요구했다.

 

천 예비후보는 또, 대통령이 컨트롤타워가 되어서 국가자원을 총동원해야 이번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천 예비후보는 "과거 메르스 사태 당시 문재인 대통령은 정부가 슈퍼 전파자라고 비난한 바 있다"면서 "자신의 발언에 근거해 지금이라도 과거 약속을 실행에 옮겨야 한다"고 덧붙였다.

 

천 예비후보는 이에 앞서 전날에는 개인 성명을 통해  대통령이 대구를 방문해서 컨트롤타워가 되어야 한다고 요구한 바 있다.

 

그는 "오늘 시위는 대통령의 빠른 대처를 촉구하기 위한 것"이라며 "특히 대통령이 코로나 확진 사망자가 나오던 날 영화 기생충 관계자들과 오찬을 즐기던 상황은 잘못이라며 대구의 위이다. 영화 기생층보다 덜 시급하다는 인상을 주게 된다는 측면에서 대통령의 처신이 잘못됐다"고 꼬집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