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미래통합당 최도열 예비후보,"중국인 입국 막아라"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2/27 [16:56]

미래통합당 최도열 예비후보,"중국인 입국 막아라"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2/27 [16:56]

【브레이크뉴스 고령】이성현 기자= 최도열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예비후보(고령 성주 칠곡군 선거구)는  코로나19 사태와 관련  세계적으로 많은 사망자를 낳은 사스, 메르스처럼 전염성이 강하고 전염 속도 또한 상당히 빠른 편이기 때문에 국민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실정이라, 정부는 당장 “중국인 입국부터 막아라.”라고 지적했다.

 

▲ 최도열 후보     ©

 

중국 우한 지역에서 2019년 처음 인체 감염이 확인되었다는 의미로 ‘2019 ‘우한폐렴’이라는 별명이 붙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때문에 전 세계가 비상이 걸렸다.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로 인한 ‘우한 폐렴’ 사망자와 확진 환자가 늘어나면서 중국인의 입국을 금지해 달라는 내용의 청와대 국민청원에 참여한 인원이 20만 명을 넘어섰다.

 

최도열 예비후보는 중국발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북한마저도 중국인 입국을 금지하는데 이미 우리나라에 우한 폐렴이 상륙한 뒤라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당장 한시적 입국 금지를 강력히 요청한다.”고 밝혔다.

 

최도열 예비후보는 “국내 코로나19 환자 수는 26일 오후 9시를 기준으로 1천 명을 넘어섰으며, 특히 대구·경북에서 발생한 환자가 대부분”이라며 “정부는 대구·경북에 모든 지원을 쏟아야 한다.”고 거듭 밝혔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이 대구·경북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하고 TK비상대책기구를 만들어 이번 사태가 종식될 때까지 면피용 1회성 방문이 아니라 대구·경북에 상주하면서 종합적 대책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력하게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