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시, 국토부 ‘고령자 복지주택’ 건립 공모 2년 연속 선정

고령자 복지주택을 통한 주거안정과 고독사 해소, 199억원 투입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20/05/22 [12:57]

경주시, 국토부 ‘고령자 복지주택’ 건립 공모 2년 연속 선정

고령자 복지주택을 통한 주거안정과 고독사 해소, 199억원 투입

김가이 기자 | 입력 : 2020/05/22 [12:57]

▲ 경주시청 전경     ©경주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는 고령자에게 주거와 복지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국토교통부의 ‘고령자 복지주택’ 건립 공모에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2020년 고령자 복지주택 선정 지자체는 경주시를 포함 전국 6개 지자체로 지난 2월 규모, 재원방안, 복지시설 운영·관리 계획 등을 포함한 사업후보지 제안서를 제출 받아 현장조사, 평가위원회 검토를 거쳐 최종 선정됐으며, 올 하반기부터 4년간 국비 132억원 등 총 사업비 199억원을 들여 복지시설이 함께하는 고령자 복지주택이 건립된다.

 

고령자 복지주택은 어르신 맞춤형 복지주택과 사회복지시설이 복합으로 설치되는 공공임대주택으로 65세 이상 고령자 중에서 저소득 어르신들이 우선 입주를 하게 되며, 보건·의료·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취미실, 체력단련실, 노래교실 등 등 맞춤형 복지서비스 공간을 제공하고 노노케어를 통한 2차 안전망을 구축해 공동 커뮤니티 활성화를 통한 노인 고독사 방지를 위한 사업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고령자 복지주택은 민선7기 거점별 실버텔 건립 공약사업”이라며 “열심히 살아왔던 노년층을 이제는 우리가 보살펴야 하는 사회로의 변화가 필요하고 이 사업은 그 기틀을 마련하는 것으로 시는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시는 앞으로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역할 분담을 통해 시는 부지제공(50년간 무상임대), 복지시설의 기자재 구입, 운영을 담당하게 되고 한국토지주택공사는 고령자주택 및 복지시설의 건설비용과 고령자 복지주택 운영을 담당하게 되며 올해 주택건설사업계획승인을 완료하고 2023년 입주를 목표로 추진될 예정이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경주시, 국토부, 고령자복지주택, 코로나19, LH, 실버텔,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