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산시,'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 원활한 접수 및 신속한 지급 위해 총력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1/09/01 [12:17]
지역뉴스
경산시
경산시,'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 원활한 접수 및 신속한 지급 위해 총력
기사입력: 2021/09/01 [12:17]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은정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산시(시장 최영조)가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 온라인 신청 앞두고 TF구성 등 세부 추진계획 수립에 나섰다.

 

▲ 코로나19 상생 국민지원금 가이드라인  © 경산시

 

경산시는 지원금 원활한 접수 및 신속한 지급을 위해 국민지원금 TF 구성, 콜센터 운영, 읍면동 현장접수 창구 설치, 현장접수 보조 인력 채용, 자체 지급수단 확보, 홍보 리플릿 제작 등 사전준비를 진행하고 있으며 경산실내체육관 보조경기장 내 설치 예정인 상생 국민지원금 TF도 오는 6일부터 정상 가동된다.

 

'상생 국민지원금' 지급 컨트롤타워인 TF는 김주령 경산부시장을 단장으로 3팀 6개 반으로 구성되며 지역별 여건을 고려하여 지급결정팀을 읍·면 지역반과 동 지역반으로 구분 운영한다. 

 

특히 일시에 많은 신청자가 몰려 지급 지연이 발생하는 것을 방지하고자 지급결정팀 예비인력을 이미 확보한 상태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생계가 위협받고 있는 시민들이 많은 만큼 하루빨리 '상생 국민지원금'을 지급하여 시민들이 조금이라도 덜 힘들고 더 따뜻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우리 시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san City (Mayor Choi Young-jo) started to establish detailed implementation plans such as task force organization ahead of the online application for the ‘Covid-19 Coexistence National Support Fund’.

 

Gyeongsan City is making preparations in advance, such as organizing a national subsidy TF, operating a call center, installing on-site reception desks in eup, myeon-dong, hiring assistants for on-site reception, securing self-payment means, and producing publicity leaflets for smooth receipt and prompt payment of subsidies. The win-win national subsidy TF, which is scheduled to be installed within, will also operate normally from the 6th.

 

The TF, a control tower for the payment of 'win-win national subsidies', is composed of 3 teams and 6 classes, led by Gyeongsan Deputy Mayor Kim Joo-ryeong, and operates the payment decision team into eup/myeon regional groups and dong regional groups in consideration of regional conditions.

 

In particular, to prevent delays in payment due to a large number of applicants at once, reserve personnel for the payment decision team have already been secured.

 

Gyeongsan Mayor Choi Yeong-jo said, "As there are many citizens whose livelihoods are being threatened by Corona 19, we will mobilize all administrative power in our city to provide the 'win-win national support' as soon as possible so that citizens can spend a little less difficult and warmer Chuseok holidays." said.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경산시,상생국민지원금,코로나19,지원금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