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 살인사건 용의자 공개수사

40대여성 흉기로 찔러 살해한 피의자 수배

황지현 기자 | 입력 : 2013/08/16 [12:08]
지난 15일 새벽 3시20분께 영주시 영주동 자신의 집에서  A씨(여, 40세)를 흉기로 찔러 살해하고 도주한 사건과 관련, 영주경찰서(서장 김우락)가 용의자 김모씨(50)에 대해 공개 수배에 나섰다.

경찰에 따르면 용자의 이름은  김종헌(50세, 영주시 영주2동 거주), 인상착의는 더벅머리, 키 160cm, 외소한 체격, 도주시 흰색티셔츠, 검은색 바지, 검은색 구두 착용(도주시 최종 착의로, 변동 가능)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용의자 김씨와 피해자 A씨는 서로 알고 지내는 관계로, 전자발찌부착자인 김씨가 피해자를 살해 후 도주한 것으로 보고, 피의자 김씨의 소재를 추적하고 있다.

또한 용의자의 소재확인을 위해 공개수사로 전환하고, 피의자를 목격했거나 소재를 알고 있는 주민 등의 적극적인 신고를 당부하고, 김씨를 검거하는데 단서를 제공한 신고자에 대해서는 비밀을 보장하고 신고보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