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대 펜싱부 고낙춘감독 국가대표 감독 발탁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6/03/15 [13:49]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대구대학교는 대구대 펜싱부 고낙춘 감독(52세)이 지난3일부터 12일까지 프랑스 부르주에서 열리는 ‘2016 세계청소년펜싱선수권대회’국가대표 감독으로 발탁됐다고 밝혔다.
▲ 고낙춘 감독과 고채린 고채영 선수     © 대구대 제공
 
이 대회에는 고 감독 둘째 딸 고채영 선수(대구대 체육학과 2년, 19세)가 여자 플뢰레 종목 국가대표로 출전할 예정이어서 부녀가 감독과 선수로 활약하는 모습을 볼 수 있게 됐다.

대구대 펜싱부를 이끌고 있는 고 감독은 첫째 고채린 선수(대구대 체육학과)와 둘째 고채영 선수 두 딸을 펜싱선수로 키워 ‘펜싱가족’으로 유명하다.

특히 고채영 선수는 고교시절 전국대회를 평정하며 유망주로 주목받았다. 고 선수는 지난 2월 열린 ‘2016 세계청소년펜싱선수권 파견선수 선발전’에서도 여자 플뢰레 1위에 올라 세계선수권대회에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고 감독은 “딸과 함께 참가하는 것도 의미가 있지만 국가대표 감독으로 가는 이상 한국 전체 선수단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대회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