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엄마랑 손잡고 엄마나라 가요!!

달성군, 다문화가족 엄마나라 이해하기 사업 실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6/08/24 [09:08]

 【브레이크뉴스 대구 달성】이성현 기자=대구 달성군은 ‘엄마나라 이해하기’사업의 일환으로 중국 출신 결혼이민자로 이루어진 관내 다문화가족 어머니 8명과 자녀 9명(총 8가정, 17명)을 대상으로 8월 23일부터 26일까지 3박4일간 중국 상해, 항주 등을 방문하도록 하였다고 23일 밝혔다.

 

▲ 엄마나라 이해하기     ©달성군 제공

 

이번 사업은 달성군에서 추진하고 있는 결혼이민자 친정방문 사업에 이어 다문화자녀들을 위한 특수시책 사업으로, 다문화가정 자녀와 엄마의 안정적 애착관계 형성을 돕고자 시행되었다.

 

달성군은 지난 7월 한 달간, 집단 상담․치료놀이 등의 부모-자녀 관계 향상 프로그램과 엄마나라 역사․문화에 대한 사전 교육을 진행하였고, 이번 방문을 통해 자녀가 직접 눈으로 보고 느낌으로써 엄마나라에 대한 부정적 견해를 극복하고 자존감도 향상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사업에 참여한 한 학생은 “엄마와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며 엄마나라를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주신 군수님 정말 감사합니다”라며 본인이 직접 쓴 손편지를 전달하기도 했다.

 

김문오 달성군수는 “관내 다문화가정의 자녀들이 밝고 건강한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하기 바란다”며, “자녀들이 우리 사회 미래의 인재로 성장하여 양 국가의 가교(架橋)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더욱 많은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달성군은 2009년 대구 최초로 결혼이민자 모국방문 및 부모초청 사업을 시행하여 7년간 총 43가정 137명을 지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