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달성군, 행정자치부 간판개선시범사업 2년연속 선정

거리미관에 획기적인 변화를 기대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6/09/05 [09:19]

 브레이크뉴스 대구 달성이성현 기자=대구시 달성군은 2일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행정자치부 간판개선 시범사업공모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 간판개선시범사업     © 달성군 제공

 

행정자치부 공모에 지원한‘현풍천 가로변 간판개선사업’은 테크노폴리스 조성 등 대규모 개발추진에 따라 원도심인 현풍이 상대적으로 낙후함에 따른 원도심 시가지 도시재생의 시급성을 강조한 것으로, 달성군은 간판정비사업 뿐만 아니라 가로경관개선사업 등 연계사업의 우수성과 지역주민의 참여 열의에 높은 점수를 받았다.

 

달성군은 현풍중앙로 간판정비 2차사업의 국비확보가 확정됨에 따라 군비 예산확보를 조기에 집행하여 올 연말부터 사업을 시행할 방침이다. 총사업비 5억5천만원 중 국비2억원 군비3억 자부담5천만원으로 175개업소를 대상으로 현풍중앙로 L=890m(양방향)구간에 시행된다.

 

현풍중앙로 간판정비 2차사업은 지역주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현풍이라는 테마를 가지고 ‘현풍다움! 사람다움! 아름다움!’의 기본 컨셉을 바탕으로 진행한다.

 

또 기존 추진 중인 현풍천변 간판정비사업, 현풍보행환경개선사업, 도시활력증진지역개발사업(창조문화바람 High-Five 현풍), 현풍천 하천재해예방사업, 현풍가로경관개선사업 등과 연계해 추진한다.

 

김문오 군수는 “현풍중앙로 간판정비사업은 건물과 조화는 물론 지역 특색이 잘 반영된 명품거리로 재탄생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며, 지역을 찾는 관광객 및 시민들에게 역사·문화·예술이 담긴 특색 있는 달성만의 명품거리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