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달성군, 비료절감형(파종상) 벼 재배기술 보급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7/01/18 [18:20]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영재 기자= 대구 달성군(군수 김문오)은 농가 노동력 및 생산비를 획기적으로 절감할 수 있는 비료절감형(파종상) 벼 재배기술을 벼 공동작목반, 농업경영체 등을 대상으로 시범적으로 보급한다고 18일 밝혔다.

 

달성군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볍씨 파종시 1회 비료살포로 벼의 전 생육기간 동안 비료작업을 생략할 수 있어 농가 노동력은 96%, 비료 사용량은 67% 줄일 수 있어 농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 달성군 비료절감형(파종상) 벼 재배기술 보급     © 대구 달성군 제공


달성군은 올해 시범적으로 36ha를 조성할 계획이며 지난 17일부터 사업신청을 받고 있다.

 

김문오 군수는 “농가 노동력 및 생산비를 절감할 수 있는 농업기술을 보급해 쌀값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편집국장 입니다. 기사제보:phk@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농업경영체,비료절감형 벼 재배기술,대구 달성군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