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시의회, 2020년 의사일정 마무리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2/17 [16:46]
지방자치
지방의회
대구시의회, 2020년 의사일정 마무리
기사입력: 2020/12/17 [16:46]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대구광역시의회(의장 장상수)는 18일 제279회 정례회 제4차 본회의를 열어 지난 11월 6일부터 43일 간 각 상임위별로 심사한조례안과 ‘2020년 행정사무감사 결과보고서 채택의 건’ 등을 처리하는 것을끝으로 2020년 의사일정을 마무리한다고 17일 밝혔다.

 

▲ 본회의 회의 장면  © 대구시의회

 

이번 정례회에서 대구시의회는 대구시정 전반에 대한 행정사무감사,2020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 심의, 2021년도 예산안 심의 등 밀도 높은일정을 소화했다.

 

대구시의회는 11월 7일부터 20일까지 14일간 이어진 행정사무감사에서 상임위원회별로 대구시 및 산하 공기업 등 84개 부서와기관의 최근 2년간 행정사무 전반을 들여다봤다.

 

감사 기간 중 대구시의회는 대구경북행정통합, 신청사 건립, 서대구역세권 개발, 통합신공항 건설, 취수원 다변화 등 대구의 미래를결정할 주요 현안 사업들의 추진과정의 문제점을 질타하면서 충분한연구와 숙의를 통해 신중하게 추진할 것을 당부했다.

 

특히, 올해는 대구시의 코로나19 대응과정 전반을 꼼꼼히 되짚어보면서 의료인력·장비 부족문제,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과정에서 나타난여러 문제점들과 희망지원금 지급과정에서 미흡했던 부분을 지적하고,개학연기, 온라인 수업 등의 과정에서 시 교육청의 대응이 적절했는지살펴보았으며,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과 각종 재난에 대비한 선제적대응태세 정비와 신속한 지원체계 구축 등 대구시민의 안전 확보를위한 빈틈없는 대응을 주문했다.

 

11월 30일에는 제2차 본회의를 열어 상임위별로 심의한 조례안31건과‘2020년도 제3차 추가경정예산안’ 대구시 10조 7,891억 원, 시교육청 3조 6,372억 원을 심의·의결하고, 대구시정에 대한 시정질문과 5분 자유발언을 이어갔다.

 

이날시정질문에서는 안경은 의원이 “대구 안심생활권의 지속 가능한도시발전방안”을 촉구하고, 홍인표 의원이 “대구시 주차장 운영 실태의 문제점과 해결방안”에 대해 질의했다. 이어진 5분 자유발언에서는 김규학 의원 외 7명의 의원이 대구시를 향해 대구소년원 이전 사업, 방역택시 운영, 도시철도 4호선 조기 건설, 고층건축물 화재대응, 공공기관 갑질 방지 대책, 포스트 코로나 예산편성, 팔공산 구름다리 추진상의 문제점 등에 대해 날카로운 질의를 이어가며 효율적인 대책수립을 촉구했다.

 

12월 15일에는 제3차 본회의를 열어 시정에 대한 5분 자유발언을실시하고, ‘2021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을 심의하여 대구시 9조 3,897억 원, 시교육청 3조 3,497억 원의 예산규모를 확정했다.

 

이날 5분 자유발언에서는 강민구 의원 외 8명의 의원이 전태일열사 현창사업, 유치원 무상급식, 서남부권 공간정책 재검토, 교차로노면색깔유도선 설치, 산업단지 관리업무 통합, 지역 마스크 생산업체에 대한 정책적 관심, 국채보상운동 기념 도서관 운영의 문제점, 초등학교 통학구역 개선, 코로나19 대응시의 집행부의 통일적 기조유지 등에 대해 문제점을 제기하면서 개선책을 마련할 것을 주문하였다.

  

끝으로 대구시의회는 12월 18일 제4차 본회의를 열어 상임위별로심의한 조례안 16건과 ‘2020년도 행정사무감사 결과보고서 채택의 건’을 처리하고 2020년 의사일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대구시의회 장상수 의장은 회의를 마무리 하면서, 쉽지 않은 여건 속에서 최선을 다해 의정활동을 펼쳐준 동료의원과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시정 발전을 위해 노력한 권영진 시장을 비롯한 관계공무원에 대해 감사의 말을 전하고, 최근 재확산 일로에 있는 코로나19에 우려를 나타내면서 경제적 피해를 최소화하고, 단기간에위험상황을 벗어날 수 있도록 대구시의 특별방역대책에 시민들의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다.

 

또, 시 집행부에 대해서는 코로나19 취약계층에 대한 추가 지원정책과일자리 문제, 심리방역 대책을 서둘러 마련해주기를 요청하고, 시 교육청에는 개학 연기와 온라인수업으로 인한 기초학습 부진, 학업격차 문제에 대한 지원 등을 당부했다.

 

끝으로 장상수 의장은 지난 9일 통과된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에대한기대와 각오를 나타내면서, “무엇보다 주민이 주인이 되는풀뿌리 지방자치의 창대한 완성을 그리며 원모심려(遠謀深慮)의 정신으로 30명의 모든 의원들이 하나 된 힘으로 지방자치의 제2막을힘차게 열어가겠다”고 밝히며 회의를 마무리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Daegu City Council concludes 2020 agenda


[Break News Daegu] Reporter Lee Seong-hyun = Daegu Metropolitan Council (Chairman Sang-soo Jang) held the 4th plenary meeting of the 279th regular meeting on the 18th, and the draft ordinance reviewed by each standing committee from November 6th to 43rd and '2020 administrative affairs audit. It was announced on the 17th that the 2020 agenda will be finalized by addressing the'adoption of the result report'.

 

At this regular meeting, the Daegu City Council handled a high-density schedule, including an administrative audit for the entire Daegu municipal administration, deliberation on the 3rd additional revised budget in 2020, and deliberation on the budget for 2021.

 

In the administrative affairs audit that lasted 14 days from November 7 to 20, Daegu City Council looked into the overall administrative affairs of 84 departments and institutions, including Daegu City and affiliated public corporations, for the past two years by standing committee.

 

During the audit period, the Daegu City Council will carry out carefully through sufficient research and deliberation while complaining about the problems of the implementation process of major pending projects that will determine the future of Daegu, such as Daegu-Gyeongbuk administrative integration, construction of the applicant company, development of the Seodaegu area, construction of a new integrated airport, and diversification of water intake sources. Asked.

 

In particular, this year, we will carefully review the entire COVID-19 response process in Daegu City, pointing out the shortage of medical personnel and equipment, various problems that appeared in the process of implementing social distancing, and the parts that were insufficient in the process of providing the desired support fund. In the process of such as, etc., we looked into whether the response of the city office of education was appropriate, and ordered a tight response to ensure the safety of Daegu citizens, such as preemptive response posture maintenance and rapid support system construction in preparation for infectious diseases such as Corona 19 and various disasters. .

 

On November 30, the 2nd plenary session was held to deliberate and resolve 31 ordinance bills deliberated by the standing committees, the '3rd supplementary budget for 2020' Daegu City KRW 10,789.1 billion, and the City Office of Education KRW 3,637.2 billion. He continued his five-minute free speech with a correction question about correction.

 

In the city administration question on the day, Congressman An Anhwang-eun called for a “sustainable urban development plan for a safe living area in Daegu”, and Rep. Hong In-pyo inquired about the “problems and solutions of the actual condition of parking lot operation in Daegu”. In the following five-minute free speech, Rep. Kim Gyu-hak and 7 other lawmakers moved to Daegu City for Daegu Boys' Center, operating a quarantine taxi, early construction of urban railroad line 4, responding to high-rise buildings fire, countermeasures for preventing crushing in public institutions, post-corona budget planning, and cloud mountain Palgong He continued sharp inquiries about problems in the promotion of the bridge and urged the establishment of effective measures.

 

On December 15th, the 3rd plenary session was held to give a 5-minute free speech on municipal administration, and the '2021 budget and fund management plan' was deliberated, with a budget of KRW 9,387.9 billion for Daegu City and KRW 3,349.7 billion for the City Office of Education. I confirmed the scale.

 

In the 5-minute free speech on the day, 8 members including Representative Kang Min-gu, Jeon Tae-il's sidewalk project, free kindergarten meals, re-examination of spatial policies in the southwestern region, installation of road surface color guide lines at intersections, integration of industrial complex management, policy interest in local mask manufacturers, government bonds In commemoration of the compensation movement, problems in the operation of the library, improvement of elementary school commuting areas, and maintenance of a unified tone of the executive department in response to Corona 19 were requested to come up with improvement measures.

Lastly, the Daegu City Council is scheduled to hold the 4th plenary session on December 18 to handle 16 ordinance bills deliberated by standing committees and ‘adoption of the 2020 administrative affairs audit results report’ and conclude the 2020 agenda.

 

At the conclusion of the meeting, Daegu City Council Chairman Sang-soo Jang expressed his gratitude to fellow lawmakers who did their best in legislative activities under difficult conditions, and to related public officials including Mayor Kwon Young-jin, who made efforts to develop municipal administration amid the Corona 19 crisis. While expressing concern about Corona 19, which is on the way of re-proliferation, he asked for active cooperation from the citizens in Daegu City's special quarantine measures to minimize economic damage and escape from dangerous situations in a short period of time.

 

In addition, the City Executive Department requested additional support policies for the vulnerable to COVID-19, work issues, and psychological prevention measures in a hurry, and the City Office of Education provides support for poor basic learning due to postponement of school opening and online classes, and academic gap issues. Asked the back.

 

Finally, Chairman Sang-soo Jang expressed his expectation and determination for the whole amendment of the Local Autonomy Act passed on the 9th, saying, “More than anything else, 30 people with the spirit of the spirit of pride, drawing the grand completion of the grassroots local autonomy where the residents are the owners. The meeting ended with a statement saying that all the lawmakers will vigorously open the second block of local autonomy with the strength of unity.

브레이크뉴스 대구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