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산시, 2021년 삼성현역사문화관 유물 공개 구입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1/22 [12:12]
종합뉴스
사회/문화
경산시, 2021년 삼성현역사문화관 유물 공개 구입
기사입력: 2021/01/22 [12:12]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경산시는 삼성현역사문화관에서 전시하고 연구할 관련 유물을 공개 구입한다고 22일 밝혔다.  

 

▲ 경산시 - 2021년 삼성현역사문화관 유물 공개구입  © 경산시


 

구입대상 유물은 삼성현(원효․설총․일연) 및 경산 지역사와 관련된 모든 유형의 유물로 출처가 분명하고 전시가 가능한 것이어야 한다.

 

소장품의 매매를 희망하는 개인 소장가(종중 포함) 및 문화재 매매 업자,법인 등은 2월 15일부터 19일까지 경산시 남산면에 소재 하는 삼성현역사문화공원 관리사무실로 방문 또는 등기우편 접수를 하면된다.

 

이와 관련된 서식은 경산시청 및 삼성현역사문화관 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신청한 유물은 삼성현역사문화관 유물평가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선정되며 구입 대상에서 제외된 유물은 본인에게 통보하여 반환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삼성현역사문화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san City, publicly purchases relics of the Samseonghyeon History and Culture Center in 2021

 
【Break News Gyeongsan,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un Lee = Gyeongsan City announced on the 22nd that it will publicly purchase related artifacts to be exhibited and studied at the Samseonghyeon History and Culture Center.

 

Relics subject to purchase must be relics of all types related to Samseonghyeon (Wonhyo, Seolchong, Ilyeon) and local history in Gyeongsan, and must have a clear source and be displayable.

 

Individuals wishing to trade their collections (including species), traders of cultural properties, and corporations can visit the Samseonghyeon History and Culture Park Management Office located in Namsan-myeon, Gyeongsan-si, from February 15th to 19th, or apply by registered mail.

 

The related form can be downloaded from the homepages of Gyeongsan City Hall and Samsung Prefectural History and Culture Center.

 

The requested relics will be selected after deliberation by the Relic Evaluation Committee of the Samsung Prefectural History and Cultural Center, and relics excluded from purchase will be notified to the person and returned.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the Samsung Prefectural History and Culture Center.

브레이크뉴스 대구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