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영주역 관광자전거 대여소 운영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3/18 [16:28]
지역뉴스
영주시
영주시, 영주역 관광자전거 대여소 운영
기사입력: 2021/03/18 [16:28]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 경북 영주】이성현 기자=영주시(시장 장욱현)는 KTX-이음 운행에 따른 열차를 이용한 수도권 관광객이 증대될 것으로 예상해 영주역 관광안내소에 자전거 대여소를 설치하고 지역 관광 안내와 관광자전거를 무료로 대여하기로 했다.

 

▲ 영주역 관광자전거 대여소 운영  © 영주시


영주시에 따르면 관광자전거는 영주역을 출발해 자전거도로를 따라 무섬마을, 선비촌 등 영주의 대표 관광지들을 둘러보는 관광객의 발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비스를 이용하고자 하는 관광객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대여 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관광안내소에 신분증과 간단한 양식을 작성하면 자전거를 대여할 수 있다.

 

또한 이용자의 안전을 고려해 자전거 대여 시 안전장비(안전모)도 함께 대여하고 있다.

 

김종길 체육진흥과장은 “KTX-이음이 개통됨에 따라 수도권에서 철도를 이용해 영주를 찾는 관광객이 증대될 것이 예상돼 이번 관광자전거 무료 대여를 실시하게 됐다.”며, “자전거를 타고 영주의 관광지를 돌아다니며 ‘코로나19’에서 벗어나 힐링의 시간을 가져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Yeongju-si, Yeongju Station tour bike rental service


【Break News Yeongju,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un Lee = Yeongju-si (mayor Wook-Hyeon Jang) has set up a bicycle rental office at the tourist information center at Yeongju Station in anticipation of increasing the number of tourists using trains in the metropolitan area. I decided to rent it.

 

According to Yeongju City, the tourist bike is expected to become the foot of tourists who depart from Yeongju Station and tour the representative tourist sites in Yeongju, such as Musom Village and Seonbi Village along the bicycle road.

 

Tourists who want to use the service must wear a mask when renting to prevent the spread of'Corona 19', and they can rent a bicycle by filling out an ID card and a simple form at the tourist information center.

 

In addition, safety equipment (hard hat) is also rented when renting bicycles in consideration of the safety of users.

 

Kim Jong-gil, head of the Sports Promotion Section, said, “With the opening of KTX-Ieum, tourists visiting Yeongju using railroads in the metropolitan area are expected to increase. I hope you can get away from'Corona 19' and have a healing time.”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