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세환 신임 경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 취임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4/01 [14:34]
사람/사람들
새얼굴
김세환 신임 경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 취임
기사입력: 2021/04/01 [14:34]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8대 경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으로 김세환 前 구미부시장이 취임했다.

 

▲ 경북신용보증재단 제8대 신임 이사장 임명장 수여(도지사→이사장)  © 경북도


경상북도는‘지방자치단체 출자출연 기관의 운영에 관한 법률’과‘지역신용보증재단법’에 따라‘임원추천위원회’의 1차 서류, 2차 면접심사를 통과한 후보자를 재단 이사회 의결로 추천을 받은 김세환 前 구미부시장을 최종 선정하고, 지난 3월 31일 임명장을 수여했다.

 

김세환 신임 이사장은 영남대 행정대학원을 졸업했으며, 1981년 공직에 입문해 경상북도 도시계획과장과 자치행정과장, 성주군 부군수를 거쳐 2018년 지방부이사관으로 승진, 경상북도 동해안전략산업국장, 안동시 부시장과 구미시 부시장을 역임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임명장 수여식에서“지난해 코로나특별경영자금 1조원 지원으로 경영자금 운영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이 버틸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였다”고 말하며, “두 달간의 이사장 공백기를 조속히 추슬러 소상공인들이 코로나19의 긴 터널을 무사히 지나갈 수 있도록 직원들과 힘을 합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세환 신임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지역 소상공인들이 너무 힘든 시기에 막중한 임무가 주어져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하며, “이전 행정 경험과 인적 네트워크를 토대로 도내 소상공인들이 코로나19의 힘든 파고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재단 전 직원들과 한 몸이 되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Se-hwan Kim inaugurated as the new chairman of the Gyeongbuk Credit Guarantee Foundation

 
Former Gumi Vice Mayor Kim Se-hwan was inaugurated as the 8th chairman of the Gyeongbuk Credit Guarantee Foundation.

 

In Gyeongsangbuk-do, candidates who passed the first document and second interview screening of the'Executive Recommendation Committee' in accordance with the'Act on the Operation of Local Government Investment Sponsored Institutions' and the'Local Credit Guarantee Foundation Act' were recommended by the decision of the board of directors of the Foundation. Former Gumi Vice Mayor Kim Se-hwan was finally selected and a letter of appointment was awarded on March 31st.

 

New Chairman Se-Hwan Kim graduated from the Graduate School of Public Administration at Yeungnam University, entered public office in 1981, served as the head of the Gyeongsangbuk-do Urban Planning Department, the head of the Autonomous Administration Department, and the Deputy Head of Seongju-gun, then promoted to the Regional Vice-Director in 2018. did.

 

Provincial Governor Lee Cheol-woo said at the appointment ceremony, “Last year's support of KRW 1 trillion in Corona Special Management Fund laid the foundation for small business owners who have difficulties in managing management funds.” "Please work together with the staff to make every effort so that we can safely pass through the long tunnel of the city."

 

New Chairman Kim Se-hwan said, “Due to Corona 19, local small businessmen are given a heavy duty in a difficult time and feel heavy responsibility.” “Based on the previous administrative experience and human network, small businessmen in the province will wisely overcome the difficult wave of Corona 19. We will do our best to be one body with all the employees of the Foundation so that we can do our best.”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