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내정자, 포항시 명예시민 됐다

이강덕 포항시장,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내정자에게 명예시민증 수여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1/04/09 [17:33]
포토뉴스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내정자, 포항시 명예시민 됐다
이강덕 포항시장, 김태성 해병대 사령관 내정자에게 명예시민증 수여
기사입력: 2021/04/09 [17:33]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오주호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임 해병대사령관으로 내정된 김태성 해병대 제1사단장이 경북 포항시 명예시민이 됐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9일 해병대 제1사단을 방문해 김태성 신임 해병대사령관 내정자에게 명예시민증과 감사패를 수여했다.

 

▲ (사진 왼쪽부터) 김태성 해병대 제1사단장, 이강덕 포항시장  © 포항시 제공

 

이날 이강덕 시장은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내정자에게 지난 2019년 5월 1사단장으로 취임한 이후 통합방위작전계획 수립과 실전과 같은 훈련으로 포항시 통합방위태세 확립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준 데 감사함을 전했다.

 

또한, 코로나19 방역, 제4호 태풍 마이삭 제10호 태풍 하이선 연이은 내습시에도 군 장비와 병력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복구 활동을 도왔고, 봄·가을철 농번기 일손부족 농가를 돕기 위해 연 1만5천여 명 규모의 병력을 지원하는 등 51만 포항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해 준 것에도 고마움을 표했다.

 

김태성 내정자는 지난 2019년 5월 제1해병사단장으로 취임했으며, 이전에는 해병대사령부 참모장, 해병대사령부 전력기획실장, 제6해병여단장 등을 역임하는 등 해병 작전과 전략 분야 전문가로 꼽힌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지역민과 소통하고 지역발전을 위해 적극 협조해 준 김태성 사령관 내정자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포항이 김태성 사령관의 제2의 고향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태성 해병대사령관 내정자는 “포항시 명예시민이 된 것에 대해 포항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리고 사단장 부임한 이후 2년간 포항시민으로 살아왔는데 명예 시민증을 받아 ‘영원한 포항시민’이 됐다”며 “포항은 해병이 태어나고 성장하는 해병들의 고향이다, 그동안 해병대에 보내주신 시민 여러분의 사랑과 관심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지역 상생발전을 위해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Marine Corps Commander Kim Tae-sung nominee becomes honorary citizen of Pohang City

 
Pohang Mayor Lee Kang-deok awarded honorary citizenship card to the nominee of the Marine Corps commander Kim Tae-sung

 
Kim Tae-sung, the 1st Division Commander of the Marine Corps, appointed as the new Marine Corps Commander, became an honorary citizen of Pohang City, Gyeongbuk.

 
Pohang Mayor Lee Kang-deok visited the 1st Division of the Marine Corps on the 9th and presented an honorary citizenship card and a plaque of appreciation to the new Marine Corps Commander Kim Tae-sung.

 
On this day, Mayor Lee Kang-deok expressed his gratitude to the Marine Corps Commander Kim Tae-sung for his efforts to establish the integrated defense posture in Pohang City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an integrated defense operation plan and training such as actual combat after taking office as the 1st Division commander in May 2019.

 
In addition, during the subsequent invasion of the Corona 19 Prevention and Typhoon Mysak No. 10 Typhoon High Line, we actively supported military equipment and troops to assist in recovery activities, and to help farmers with labor shortages during the spring and autumn seasons. They also expressed their gratitude for contributing to the improvement of the quality of life of the 510,000 Pohang citizens, including supporting troops of the size of 2 people.

 
Kim Tae-sung was inaugurated as the 1st Marine Division commander in May 2019.Previously, he served as the Chief of Staff of the Marine Corps Command, the Commander of the Power Planning Division of the Marine Corps Command, and the 6th Marine Brigade commander, and is considered an expert in the field of marine operations and strategy.

 
Pohang Mayor Lee Kang-deok said, “I deeply appreciate the nominee of Commander Tae-sung Kim who communicated with the local people and cooperated actively for the development of the region. We ask for your active support and interest so that Pohang can become the second hometown of Commander Kim Tae-sung.” Said.

 
Marine Corps Commander Kim Tae-sung said, “I thank the Pohang citizens for becoming an honorary citizen of Pohang City. It is the hometown of the Marines, and I am grateful for the love and interest of the citizens who have sent to the Marine Corps.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