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2022년 국비확보 박형수 국회의원과 공조”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4/09 [13:35]
지역뉴스
영주시
영주시, “2022년 국비확보 박형수 국회의원과 공조”
기사입력: 2021/04/09 [13:35]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주시(시장 장욱현)와 박형수 국회의원이 2022년도 국가투자예산 확보 및 현안사업 추진을 위해 손을 잡았다.

 

영주시는 9일 시청강당에서 박형수 국회의원과 2022년도 국가투자예산 확보 및 현안사업 추진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라는 상황 속에서 유례없는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들을 위해 각종 현안사업에 대하여 만족할 수 있는 답을 함께 찾고자 마련됐다.

 

영주시 기획예산실장의 총괄 설명과 함께 협의 및 토론 순으로 진행된 이번 간담회는 당면 현안사업으로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 ▲영주 첨단베어링 국가산업단지 조성 ▲베어링산업 육성 기반구축사업 ▲경량소재산업 육성 기반구축사업 ▲영주시 화장장 건립 ▲제3회 세계인성포럼 개최에 대한 추진 상황을 설명하고 지원을 요청했다.

 

아울러 ▲경북 동북지방 치유클러스터 조성 ▲한반도 트레일 세계화 조성사업 ▲경북항공인력양성센터 구축 ▲영주역세권 주차타워 건립 ▲2021년 제4차 문화도시 지정사업 ▲가축분뇨 공동자원화 시설 건립 등 11건의 국비 건의사업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정부 부처별 예산안 심의 대응 단계에 앞서 국회와 지자체가 적극적으로 대응키로 뜻을 모았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오늘 간담회가 영주발전에 필요한 미래 비전을 빠른 시일 내 실현 가능하도록 구체화시키기 위한 중요한 자리라 생각한다.”고 언급하며, “지역 내 각종 현안사업 추진과 국비 확보를 위해 ‘동심동덕(洞心洞)’의 마음으로 함께 고민하고, 소통하고,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박형수 국회의원은 “지역의 민생을 챙기는 것은 국회의원으로서 당연한 책무”라며, “영주시가 추진하는 중점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국비사업이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Yeongju, “Collaborating with National Assembly Member Park Hyeong-soo to secure national expenditure in 2022”


Yeongju-si (mayor Jang Wook-hyun) and National Assembly member Park Hyeong-soo joined hands to secure the national investment budget and promote pending projects in 2022.

 

On the 9th, Yeongju City held a meeting with National Assembly Member Park Hyung-soo at the City Hall auditorium to secure the national investment budget for 2022 and to promote pending projects.

 

This round-table conference was prepared to find answers that can satisfy various pending projects for local residents who are experiencing unprecedented difficulties in the context of Corona 19.

 

This meeting, which was held in order of discussion and discussion, along with the general explanation of the head of the Planning and Budget Office in Yeongju City, is a current project ▲ East-West Transit Railroad Construction Project in the Central Region ▲ Construction of a State-of-the-Art Bearing National Industrial Complex in Yeongju ▲ Foundation Construction Project for Nurturing the Bearing Industry ▲ Foundation for Fostering the Lightweight Material Industry The construction project ▲The construction of a crematorium in Yeongju-si ▲The 3rd World Personality Forum was explained and requested support.

 

In addition, ▲ construction of a healing cluster in the northeastern region of Gyeongbuk ▲ globalization of Korean peninsula trails ▲ construction of Gyeongbuk aviation manpower training center ▲ construction of a parking tower in the Yeongju station area ▲ construction of the 4th cultural city designation project in 2021 ▲ construction of a shared livestock manure facility, etc. 11 government funding proposals Information on the government was shared, and the National Assembly and local governments agreed to actively respond prior to the stage of deliberation on budget proposals by government departments.

 

"I think today's conference is an important place to materialize the future vision necessary for the development of Yeongju as soon as possible." “We will think about, communicate, and gather our strength together with the heart of 洞心洞)”.

 

Parliamentarian Park Hyung-soo emphasized, "It is a natural responsibility as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to take care of the livelihood of the region. We will actively cooperate to reflect the state-funded projects as much as possible for the smooth promotion of key projects promoted by Yeongju City."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