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특별방역 점검 실시 및 점검 결과 관련 보고회 개최

매주 토요일 현장점검의 날 지정, 이강덕 포항시장 직접 방문 점검 나선다.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1/04/18 [21:19]
지역뉴스
포항시
포항시, 특별방역 점검 실시 및 점검 결과 관련 보고회 개최
매주 토요일 현장점검의 날 지정, 이강덕 포항시장 직접 방문 점검 나선다.
기사입력: 2021/04/18 [21:19]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오주호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포항시청 전경    

 

포항시는 코로나 기본방역수칙 위반 단속을 지난 9일부터 18일까지 특별방역 점검 기간으로 설정하고 16일까지 식당, 카페, 종교시설 등 다중이용업소 4,816개소에 대해 지도∙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학원, 유흥시설, 노래방 등 방역에 취약한 중점관리시설 및 다중이용업소를 중심으로 출입자명부 관리, 주기적 소독 및 환기, 음식섭취 금지, 증상확인 및 출입제한, 방역관리자 지정․운영, 방역수칙․이용인원 게시 및 안내 등 기본방역수칙이 잘 지켜지고 있는지에 대해 지도·점검을 실시했다.

 

단속 기간 5인 이상 집합금지 위반, 기본방역수칙을 위반한 4개 업소 등에 대해 17건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위반 정도가 약한 66개 업소에 대해 계도 조치를 실시했다.

 

이에 포항시는 이번 지난 16일 보고회를 개최하고, 다중이용시설 등 주요방역수칙이 준수되고 있는지 여부를 지속적으로 지도 점검할 것과 방역수칙을 위반한 업소에 대해 무관용 원칙을 적용할 것을 결정했다.

 

특히, 학원, 종교, 체육, 어린이집 등 9개 분야에 대해 정부합동 방역점검단을 구성해 19일부터 건설현장부터 방역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점검하하고, 매주 토요일 현장점검의 날로 지정해 이강덕 포항시장이 직접 방역 현장을 정기적으로 점검하기로 했다.

 

포항시 관계자는 “이번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는 1.5단계이지만 최근 확진자 발생 추세가 700명에 가까운 만큼, 시민들이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습관화해 의식하지 않더라도 저절로 수칙을 준수할 만큼 숙지할 필요가 있다”며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마스크 착용 등 핵심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City conducts special quarantine inspection and holds a report on the results of the inspection

 
Every Saturday, the day of on-site inspection is designated, and Lee Kang-deok visits Pohang Market in person.

 
The city of Pohang announced that it set a special quarantine inspection period from the 9th to 18th, and conducted guidance and inspections on 4,816 multi-use businesses such as restaurants, cafes, and religious facilities by the 16th.

 
This inspection focuses on key management facilities and multi-use businesses that are vulnerable to quarantine such as academies, entertainment facilities, karaoke, etc., management of the access register, periodic disinfection and ventilation, prohibition of food intake, symptom confirmation and access restrictions, designation and operation of quarantine managers, and quarantine rules ․Guide and check were conducted to see if basic quarantine rules, such as posting and guiding the number of users, were well followed.

 
During the crackdown period, 17 fines were imposed on violations of the ban on gatherings of 5 or more persons, and 4 establishments violating basic quarantine rules, and enforcement measures were taken for 66 establishments with weak violations.

 
Accordingly, Pohang City held a briefing session on the 16th, and decided to continuously inspect whether major quarantine rules such as multi-use facilities are being observed, and to apply the zero-tolerance principle to businesses that violate the quarantine rules.

 
In particular, a joint government quarantine inspection team was formed in nine areas, including academy, religion, physical education, and daycare centers, from the 19th to the construction site until the quarantine situation is stable.Lee Kang-deok Pohang is designated as the day of on-site inspection every Saturday. The mayor decided to regularly inspect the quarantine site.

 
An official from Pohang City said, “This social distancing stage is at 1.5 stage, but as the recent trend of confirmed cases is close to 700, citizens need to be fully aware of the corona 19 quarantine rules even if they are not aware of them.” He asked, “We must strictly observe core quarantine rules such as prohibiting private gatherings with more than 5 people and wearing masks.”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