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성군, 농가 안전을 위한 등화장치 무료 지원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4/19 [12:56]
지역뉴스
의성군
의성군, 농가 안전을 위한 등화장치 무료 지원
기사입력: 2021/04/19 [12:56]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성군(군수 김주수)이 농기계 보급 증가에 따른 도로주행 농기계의 안전사고를 사전에 방지하고자 20일부터 도로 주행용 농기계에 등화장치 154대를 무료로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 안전 등화장치 지원  © 의성군


군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주행속도가 느리고 야간 식별이 어려운 동력경운기 및 농업용 트랙터 보유 농업인을 대상으로 저속차량 표시등과 경운기 방향지시등을 지원한다.

 

이번에 지원되는 등화장치 154대는 저속차량 표시등 119대, 경운기 방향지시등 35대로, 농가의 영농 편의를 위해 업체에서 직접 대상 농가를 방문하여 설치한다. 또한, 저속차량 표시등은 별도의 배터리가 필요하지 않으며, 태양광 충전으로 야간에 점등돼 자동차와 추돌사고 발생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농기계 등화장치 지원을 통해 농업인의 귀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피해를 사전에 예방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 해당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Uiseong-gun, free support for lighting devices for farmhouse safety


Uiseong-gun (Gun-su Kim Ju-su) announced on the 19th that it will provide 154 lighting devices for road-driving farming machines for free from the 20th to prevent safety accidents on road-driving agricultural machines due to the increase in the supply of agricultural machines.

 

According to the military, this project provides low-speed vehicle indicators and cultivator turn indicators for farmers who have power tillers and agricultural tractors that have a low driving speed and are difficult to identify at night.

 

The 154 lighting devices supported this time are 119 low-speed vehicle indicators and 35 cultivator turn indicators. For convenience of farming, the company will visit and install the target farms directly. In addition, the low-speed vehicle indicator does not require a separate battery, and it is turned on at night by solar charging, so that the occurrence of a collision with a car can be prevented in advance.

 

Kim Ju-soo, head of Uiseong-gun, said, “We are expected to protect the valuable lives and property of farmers and prevent damage in advance through the support of agricultural machinery lighting devices,” and said, “We will continue to promote the project in the future.”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