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성군,‘2021년 중소기업 근로환경 개선사업’ 본격 추진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4/19 [12:52]
지역뉴스
의성군
의성군,‘2021년 중소기업 근로환경 개선사업’ 본격 추진
기사입력: 2021/04/19 [12:52]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2021년 중소기업 근로환경 개선사업’에 11개 업체가 최종 선정되었다고 19일 밝혔다.

 

▲ 의성군청     ©

 

군은 해당 사업을 통한 지원을 확대하고자 근로자 복지시설로만 제한하던 사업범위를 근로자 작업환경 개선까지 가능하도록 확대했으며, 이를 통해 매년 상ㆍ하반기에 7~8개 업체에 이르던 신청수가 올해는 상반기에만 11개 업체가 신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은 청년기업인 농업회사법인 어스주식회사를 포함한 11개 업체로, 총 1억4천만원이 투입되며 군은 상반기내로 사업이 종료될 수 있도록 보조금 지급에 신속을 기할 예정이다.

 

의성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관내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며“많은 기업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의성군 중소기업 근로환경 개선사업은 관내 중소기업의 열악한 근로환경을 개선하여 근로자 복지향상과 일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2018년부터 시작했으며, 2020년까지 총 24개 업체에 3억7천만원이 투입됐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Uiseong-gun, full-scale promotion of the 2021 working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Uiseong-gun (Gun-su Kim Joo-su) announced on the 19th that 11 companies were finally selected for the “Small and Medium Business Work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in 2021”.

 

In order to expand support through the project, the military expanded the scope of the project, which was limited only to worker welfare facilities, to improve the working environment of workers. Through this, the number of applications reaching 7 to 8 companies in the first and second half of each year was 11 only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It turns out that dog companies have applied for it.

 

The selected companies are 11 companies, including Earth Corporation, an agricultural corporation that is a youth company, and a total of 140 million won will be invested, and the county is planning to expedite subsidies so that the business can be terminated with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An official in Uiseong-gun said, “We are carrying out various projects to support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in the jurisdiction that are difficult due to Corona 19. We will actively promote many companies so that they can benefit from it.”

 

Meanwhile, the Uiseong-gun SMEs' working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started in 2018 to improve worker welfare and create a good working environment by improving the poor working environment of SMEs in the jurisdiction, and by 2020, a total of 370 million won was invested in 24 companies. done.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