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스코1%나눔재단, 장애예술인 대중화 지원 ‘만남이 예술이 되다’ 시즌 2 론칭

4월 20일 티저를 시작으로 10월까지 총24개 영상 유튜브 공개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4/20 [14:34]
종합뉴스
교육/문화
포스코1%나눔재단, 장애예술인 대중화 지원 ‘만남이 예술이 되다’ 시즌 2 론칭
4월 20일 티저를 시작으로 10월까지 총24개 영상 유튜브 공개
기사입력: 2021/04/20 [14:34]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포스코


 

포스코1%나눔재단(이사장 최정우)이 지난해 영상 누적 조회 700만 회를 기록하며 대중들의 큰 호응을 얻은 만남이 예술이 되다시즌 2를 론칭했다.

 

20, 포스코1%나눔재단에 따르면 지난해 처음 시작된 만남이 예술이 되다는 역량 있는 장애예술인과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협업을 통해 장애예술인의 예술적 가치를 대중들에게 널리 알리고자 기획됐다.

 

장애인의 날을 맞아 420일 첫 선을 보인 만남이 예술이 되다시즌 2에는 ()을 통해 색()다른 예술, ()다른 예술인이라는 주제로 미술, 음악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장애예술인들이 참여한다.

 

포스코1%나눔재단은 한국장애예술인협회 등의 추천을 받아 장애예술인 12(13)을 선발했고 팀별로 유튜브 크리에이터와의 콜라보 영상과 스토리 영상을 각각 1편씩 제작해 공개한다.

 

20일 시즌 2 티저 영상을 시작으로 오는 5월부터 10월까지 매달 2팀씩 장애예술인 각자의 개성 넘치는 색()을 담아 제작하는 24편의 영상이 포스코TV(유튜브)와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개인 채널을 통해 차례로 공개된다.

 

시즌 1과 시즌 2의 영상은 22일부터 포스코1%나눔재단 홈페이지(https://www.poscofoundation.org)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임선균임제균 씨(플루트트럼펫 연주자, 발달장애), 김지희 씨(기타리스트, 지적장애), 김형희 씨(서양화가, 지체장애), 강혜라 씨(무용가, 청각장애), 김건호 씨(피아니스트, 시각장애), 임경식 씨(구필화가, 지체장애) 등 장애예술인 12팀이 참여하고, 이들의 대중화를 지원하기 위해 빅마블, 꿀꿀선아 등 11명의 인기 유튜브 크리에이터가 출연한다.

 

만남이 예술이 되다는 장애예술인과 유튜브 크리에이터의 콜라보 영상뿐 아니라 장애를 극복하고 자신의 분야에서 예술적 가치를 추구하는 장애예술인들의 개별 스토리 영상을 통해 장애에 대한 인식 변화를 이끌어 내고 대중들에게 색다른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포스코1%나눔재단은 향후 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시즌 1과 시즌 2에 출연한 장애예술인들이 각자의 작품을 활용해 제작하는 굿즈 판매도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시즌 1에는 총 10팀의 장애예술인들이 만남이 예술이 되다에 참여 했는데, 이중 판소리 소리꾼인 최예나 씨는 유튜버 빅마블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는 등 새로운 예술 활동의 기회를 얻었다.

 

2013년 설립된 포스코1%나눔재단은 포스코와 그룹사, 협력사 임직원의 기부 참여와 회사의 매칭그랜트로 운영되는 비영리재단으로 미래세대 자립, 장애인 맞춤형 편의 증진, 다문화 가족의 건강한 성장과 문화예술을 지원하는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POSCO 1% Sharing Foundation launches “Meeting Becomes Art” Season 2, supporting the popularization of disabled artists

 

A total of 24 YouTube videos will be released from the teaser on April 20 to October.

 
Participated in 12 teams of capable artists with disabilities and famous creators such as Big Marvel

 
The POSCO 1% Sharing Foundation (Chairman Jeong-Woo Choi) launched Season 2 of'Meeting Becomes Art', which received a great response from the public by recording cumulative video views of 7 million last year.

 

On the 20th, according to the POSCO 1% Sharing Foundation, it was planned to spread the artistic value of disabled artists to the public through collaboration between competent artists with disabilities and YouTube creators who said'Meeting becomes art', which started last year.

 

In season 2 of'Meeting Becomes Art', which first appeared on April 20th on'Day of the Disabled', art under the theme of'Art different in color through color, artist different in color' Artists with disabilities who are active in various fields such as music, music, etc. participate.

 

The POSCO 1% Sharing Foundation selected 12 teams (13 people) of disabled artists with recommendations from the Korea Disabled Artists Association, and each team will produce and release one collaboration video and story video with YouTube creators.

 

Starting from the season 2 teaser video on the 20th, there are 24 videos each month from May to October, each containing the unique colors of each artist with a disability through POSCO TV (YouTube) and YouTube creators' personal channels. It is released one after another.

 

Videos of Season 1 and Season 2 can also be viewed on the POSCO 1% Sharing Foundation website (https://www.poscofoundation.org) from the 22nd.

 

In this project, Seon-gyun Lim and Je-gyun Lim (flute and trumpet players, developmental disabilities), Ji-hee Kim (guitarist, intellectual disability), Hyung-hee Kim (Western painter, physically impaired), Hye-ra Kang (dancer, hearing impairment), Gun-ho Kim ( 12 teams of artists with disabilities such as pianist, visually impaired) and Lim Kyung-sik (Phil painter, physically disabled) participate, and 11 popular YouTube creators, including Big Marvel and Gulkkuk Sunah, will appear to support their popularization.

 

In addition to the collaboration video of artists with disabilities and YouTube creators saying'Meeting becomes art', individual story videos of artists with disabilities who overcome obstacles and pursue artistic values ​​in their field lead to a change in perception of disability and promote the public. It is going to give a different impression to people.

 

The POSCO 1% Sharing Foundation plans to support sales of goods produced by artists with disabilities who appeared in Season 1 and Season 2 through the foundation's website in the future.

 

Meanwhile, in last season 1, a total of 10 teams of disabled artists participated in'Meeting Becomes Art', and Choi Ye-na, a pansori sounder, got an opportunity for new artistic activities, such as appearing in a music video for YouTuber Big Marvel.

 

Established in 2013, the POSCO 1% Nanum Foundation is a non-profit foundation operated by employees of POSCO, its subsidiaries, and partners, and through the company's matching grant. We are engaged in various sharing activities.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