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걸설 위해 시민 힘 모은다

12개 지자체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 촉구 및 결의 총력전

고아라 기자 | 기사입력 2021/05/06 [17:20]
지역뉴스
영주시
영주시,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걸설 위해 시민 힘 모은다
12개 지자체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 촉구 및 결의 총력전
기사입력: 2021/05/06 [17:20]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고아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문재인 대통령 대선공약인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의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을 위해 충청·경북의 12개 지자체와 함께 오는 13일까지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해 서명운동을 전개한다고 4일 밝혔다. 

 

▲ 영주시,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서명운동 전개     ©영주시

 

영주시에 따르면 지난달 22일 공개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안)에는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사업의 일부 구간인 점촌~영주(경북선) 노선이 신규사업으로 반영됐으나, 여타구간은 추가검토 사업으로 반영됨에 따라 중부권 시민들의 열망을 담은 동서횡단철도의 추진에 차질이 빚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영주시를 비롯한 중부권 12개 지자체는 오는 6월 말 발표 예정인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최종 확정고시’에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전 노선이 신규사업으로 반영될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힘을 기울이기로 했다.

 

이에 따라 시민 서명운동을 통해 중부권 동서횡단 철도사업이 지역균형발전과 효율적인 국토개발을 위한 동서 신산업지대 촉진을 위해 반드시 시행돼야 하는 초대형 프로젝트 사업임을 널리 알리고, 오는 14일 국회에서의 연석·결의대회 및 국토교통부에 서명부 전달 등을 통해 강도 높게 대응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지역균형발전과 효율적인 국토개발을 위해서는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 및 점촌~영주(경북선) 전철화 사업이 시급한 상황”이라며,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의 조기 건설에 대한 시민 모두의 염원을 담은 서명운동에 적극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Yeongju-si, central region East-West railroad signing campaign

 

Yeongju-si (mayor Jang Wook-hyun) held a signing campaign in parallel with 12 local governments in Chungcheong and Gyeongbuk until the 13th in order to reflect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for the Central East-West Transit Railway construction project, which was President Moon Jae-in's presidential election pledge. It was announced on the 4th that it would be deployed.

 

According to Yeongju City, in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draft) released on the 22nd of last month, the Jeomchon-Yeongju (Gyeongbuk Line) route, which is a part of the East-West Transit Railroad project in the central region, was reflected as a new project, but other sections were additionally reviewed. As it is reflected, it is expected that the promotion of the East-West Transit Railway, which contains the aspirations of the citizens of the central region, will be disrupted.

 

Accordingly, 12 local governments in the central region, including Yeongju City, decided to endeavor until the end so that all routes of the East-West Transit Railroad in the central region can be reflected as new projects in the'Final Final Announcement of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scheduled to be announced at the end of June. .

 

Accordingly, through the citizen's signature movement, the Central Region East-West Railroad Project was widely announced that it is a very large project that must be implemented to promote the new East-West industrial zone for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efficient national territory development. It is planning to continue responding intensively through the delivery of a signature to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Youngju Jang Wook-Hyun Jang said, “For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efficient land development, the construction of the East-West Transit Railway in the central region and the Jeomchon-Yeongju (Gyeongbuk Line) electrification project are urgent.” I hope you will actively participate in the signing campaign.”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