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장욱현 영주시장, ‘2021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 선정

고아라 인턴기자 | 기사입력 2021/05/14 [17:01]
사람/사람들
장욱현 영주시장, ‘2021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 선정
기사입력: 2021/05/14 [17:01]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고아라 인턴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욱현 영주시장이 14일 서울 더 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2021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 지속가능경영 부문에 선정됐다.

 

▲ 장욱현 영주시장     ©영주시

 

시에따르면 올해로 9회째를 맞는 ‘2021 한국의 영향력 있는 CEO’는 TV조선이 주관하며, 지속가능 경영, 글로벌경영, 윤리경영, 상생경영 등 총 15개 부문에 걸쳐 대한민국의 경영선진화를 이뤄낸 기업과 기관의 최고경영자에게 매년 상을 수여하고 있다.

 

장 시장은 이번 시상식에서 첨단베어링국가산업단지 조성사업 추진, 중앙선복선전철화‧중부권 동서 횡단철도 건설 추진의 철도물류 인프라 확충, 활발한 기업 투자유치, ‘2022년 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 개최 등 지역의 미래를 책임질 새로운 성장 발판을 마련한 부분에서 높게 평가받아 지속가능경영 부문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또 그동안 탁월한 추진력과 다양한 시책발굴을 통해 경제, 문화관광, 농업 등 시정 전반에 많은 변화를 주도했다.

 

부석사와 소수서원이 차례로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되고, 국립산림치유원이 웰니스 관광 25선, 죽계구곡이 국립공원 힐링로드 10선에 선정되는 등 ‘치유’와 ‘힐링’을 접목한 치유산업으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힐링관광도시로 비상하고 있다.

 

특히 선비정신의 도시 영주의 역사성을 이어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2022년 대한민국 한(韓)문화의 중심지가 될 ‘선비세상’ 개장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여기서 한 발 더 나아가 ‘2022 영주풍기세계인삼엑스포’를 개최해 영주의 대표 특산품인 풍기인삼의 해외 경쟁력을 강화하고, 고려인삼 종주국으로서의 위상을 높일 계획이며 생산유발효과 3,479억원, 부가가치 100억원, 취업유발효과 2,700명 등의 경제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외에도 아동의 권리를 보호하고 아동의 목소리와 의견을 행정에 반영하는 ‘아동친화 도시 조성’에 힘써 소멸 위기에 있는 지역사회를 구하기 위한 인구증가 노력을 펼쳐왔으며, 전국의 모범사례가 되는 공공건축, 도시재생 사업 추진으로 시민이 행복한 도시를 구현해 나가고 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수상 소감을 통해 “이번 수상은 새로운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고 함께 해준 직원들의 땀과 노력의 결실이며, 변함없는 성원과 지지를 보내주신 시민들의 상이라 생각한다.”며, “지금까지의 변화와 발전을 되짚으며 앞으로도 오직 시민만을 위한 지속가능한 희망의 도시 영주를 위해 달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articles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Jang Wook-Hyun, Mayor of Yeongju, selected as the '2021 Korea's Influential CEO'

 

Youngju Mayor Jang Wook-hyun was selected in the “2021 Korea's Influential CEO,” sustainability management category held at The Plaza Hotel in Seoul on the 14th.

 

According to the city, the '2021 Korea's Influential CEO', which marks its ninth this year, is hosted by TV Chosun, and has achieved advanced management in Korea in 15 areas including sustainable management, global management, ethical management, and win-win management. Awards are awarded annually to the chief executives of departments and institutions.

 

At this awards ceremony, Mayor Jang announced the future of the region, including the promotion of the state-of-the-art bearing national industrial complex construction project, the expansion of the railroad logistics infrastructure to promote the construction of the central double track railway and the East-West Trans-Central Railway, attracting active corporate investment, and holding the '2022 Yeongju World Punggi Ginseng Expo'. It was highly evaluated for laying the foundation for new growth to be responsible for the company and was honored to be selected as the winner in the sustainability management category.

 

In the meantime, it has led many changes in the overall municipal administration, such as economy, cultural tourism, and agriculture, through excellent momentum and discovery of various policies.

 

Korea as a healing industry that combines'healing' and'healing', such as Buseoksa Temple and Sosuseowon in turn listed as UNESCO World Heritage Sites, and the National Forest Healing Center selected as the 25 wellness tourism and Jukgyegugok as the 10th National Park Healing Road. It is emerging as a healing tourism city representing the city.

 

In particular, we are striving to continue the historicity of Yeongju, the city of scholarship, and we are spurring the opening of the “Seonbi World”, which will become the center of Korean culture in Korea in 2022.

 

Going one step further, the '2022 Yeongju Punggi World Ginseng Expo' will be held to strengthen the overseas competitiveness of Punggi Ginseng, a representative special product of Yeongju, and to increase its status as a source of Korean ginseng. It is expected to bring about an economic effect of 2,700 people.

 

In addition, we have made efforts to increase the population to save communities in danger of extinction by protecting children's rights and creating a'child-friendly city' that reflects the voices and opinions of children in the administration. We are realizing a city where citizens are happy by promoting urban regeneration projects.

 

“I think this award is the fruit of the sweat and efforts of the employees who have worked with us without fear of new challenges, and the citizens' unwavering support and support.” We will continue to run for the city of lords of sustainable hope only for citizens, looking back on change and developmen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