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예천군, 경북도지사기 전국 남‧여 초‧중 양궁대회 개최

고아라 인턴기자 | 기사입력 2021/05/14 [14:29]
스포츠
예천군, 경북도지사기 전국 남‧여 초‧중 양궁대회 개최
기사입력: 2021/05/14 [14:29]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고아라 인턴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예천군(군수 김학동)이 주최하고 경북양궁협회가 주관하는 ‘제18회 경북도지사기 전국 남‧여 초‧중학교 양궁대회’가 이달 16일부터 18일까지 진호국제양궁장에서 열린다.

 

▲ 예천군양궁대회  © 예천군


이번 대회는 우리나라 양궁 미래를 책임질 꿈나무 선수들이 참여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겨룰 예정이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개회식없이 진행된다.

 

대회는 16일 남‧여 중등부 60M‧50M를 시작으로 17일 남‧여 중등부 40M‧30M, 여자 초등부 35M‧30M, 18일 남자 초등부 35M‧30M, 남‧여 초등부25M‧20M 경기로 마무리 된다.

 

또한 군은 작년부터 코로나19 여파에도 확진자 발생 없이 다수의 전국규모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경험을 살려 이번 대회도 외부인 출입통제, 부대시설 소독 방역, 발열체크, 출입명부 작성 등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코로나19 제로’ 대회로 만들 계획이다.

 

특히 대회 참가 선수들이 최상의 조건에서 경기를 치룰 수 있도록 경기장 시설물 주변을 정비하고, 숙박시설‧음식점‧휴게시설 등 점검은 물론 보건소와 협력해 응급 의료진을 배치해 혹시 모를 안전사고에 대비했다.

 

김학동 군수는 “미래 궁사를 발굴하는 뜻깊은 대회인 만큼 코로나19 방역에 최선을 다해 성공적으로 대회를 마치겠다.”며 “적극적인 대회 유치로 양궁의 메카인 예천군 홍보와 지역경기 활성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예천군은 이번 대회 이후 20일부터 21일 이틀간 ‘2021 컴파운드양궁 국가대표 선발전’을 개최하는 등 올해 13차례 양궁대회를 개최해연인원 3만여 명 방문이 예상됨에 따라 침체된 지역 경기 활성화에도 도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articles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Yecheon-gun, Governor of Gyeongbuk-do held national male and female elementary and middle archery competition

 

The “18th Gyeongbuk Governor National Male and Female Elementary and Junior High School Archery Competition” hosted by Yecheon-gun (Gunsu Kim Hak-dong) and organized by the Gyeongbuk Archery Association will be held at Jinho International Archery Center from the 16th to the 18th of this month.

 

In this competition, dream tree players who will be responsible for the future of archery in Korea will participate and compete for the skills they have honed, and it will be held without an opening ceremony to prevent Corona 19.

 

Starting with 60M‧50M in male and female middle school on the 16th, 40M‧30M in male and female middle school on the 17th, 35M‧30M in female elementary school, 35M‧30M in male elementary school on the 18th, and 25M‧20M in male and female elementary school.

 

Taking advantage of the experience of successfully holding a number of national-scale competitions in the aftermath of Corona 19 from last year, the military has also observed quarantine guidelines such as external access control, disinfection and prevention of subsidiary facilities, heat check, and entry list. It is planning to make it a'Coona 19 Zero' competition.

 

In particular, the area around the stadium facilities was reorganized so that the athletes who participated in the competition could play in the best conditions, checked accommodation facilities, restaurants, rest facilities, etc., and arranged emergency medical staff in cooperation with the public health center to prepare for any possible safety accidents.

 

Governor Kim Hak-dong said, “As it is a meaningful tournament to discover future archers, we will do our best to prevent Corona 19 and successfully finish the tournament.” “By proactively hosting the tournament, we will promote Yecheon-gun, the mecca of archery and revitalize local games, to catch two rabbits. I will do my best to make it possible.”

 

On the other hand, Yecheon-gun held 13 archery competitions this year, such as holding '2021 Compound Archery National Team Selection' for two days from the 20th to the 21st after this event, and as an annual number of 30,000 visitors is expected, it will be helpful in revitalizing the stagnant local game. Is expected.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