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본격적인 산림치유서비스 제공에 나서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6/03 [17:06]
지역뉴스
포항시
포항시, 본격적인 산림치유서비스 제공에 나서
기사입력: 2021/06/03 [17:06]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항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발맞춰 3일 북구 송라면 중산리 555번지 일원에‘내연산 치유의 숲’을 준공하고 시민들의 건강 증진과 심신 치유를 위해 다양한 산림치유 서비스 제공에 들어갔다.

 

▲ 포항시, ‘내연산 치유의 숲’ 준공으로 산림치유서비스 제공  © 포항시


경상북도 지자체 중 최초로 조성된 ‘내연산 치유의 숲’은 우리나라 100대 명산인 내연산의 피톤치드, 음이온, 자연경관 등 다양한 산림환경요소를 활용해 시민들이 생활 스트레스에서 벗어나 산림으로부터 심신의 안정을 느끼고 인체 면역력을 높여 건강을 증진시킬 수 있도록 조성된 숲이다.

 

산림청 자료에 따르면 치유의 숲은 스트레스, 우울증, 고혈압 등을 낮추거나 완화시키고, 노화방지에 도움을 주는 항산화 효소와 면역력을 높이는 NK세포가 증가해 건강에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다고 한다.

 

포항시는 총 46억 원의 예산으로 55ha 구역의 내연산 치유의 숲을 조성했고, 부지 내 시설로는 치유센터(연면적833㎡)를 건립해 열치유실, 편백족욕장과 치유요가를 위한 다목적 강당 등이 마련됐다. 특히, 약 6.5km의 치유숲길로 연결된 치유정원, 여울광장, 음이온풍욕장이 조성돼 다양한 치유프로그램을 경험할 수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2021 포항시정 슬로건인 ‘삶과 도시의 대전환’의 일환으로 조성된 ‘내연산 치유의 숲’이 전례없는 코로나19 장기화와 지역경제 위기 등으로 지친 모든 분들에게 수준 높은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제공할 것이다”며, “삶의 질 향상과 주변 보경사군립공원, 사방기념공원, 월포해수욕장, 경상북도수목원 등 산림휴양시설 및 관광지와 연계된 해양문화관광 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ohang City begins to provide forest healing services in earnest


In line with the post-coronavirus era, Pohang City completed the ‘Naeyeonsan Healing Forest’ in the area of ​​555 Jungsan-ri, Songramyeon, Buk-gu on the 3rd and started providing various forest healing services to improve the health of citizens and heal their minds and bodies.

 

‘Naeyeonsan Healing Forest’, created for the first time among local governments in Gyeongsangbuk-do, utilizes various forest environmental factors such as phytoncide, negative ions, and natural scenery of Naeyeonsan, one of Korea’s 100 famous mountains, to help citizens feel mental and physical stability from the forest and build up their immune system. It is a forest that has been created to increase health and promote health.

 

According to data from the Korea Forest Service, Healing Forest lowers or alleviates stress, depression, and high blood pressure, and increases antioxidant enzymes that help prevent aging and NK cells that boost immunity, which can help a lot for health.

 

The city of Pohang built a healing forest in Naeyeonsan in an area of ​​55ha with a budget of 4.6 billion won, and built a healing center (total floor area 833m2) as a facility on the site, including a heat treatment room, a cypress foot bath, and a multi-purpose auditorium for healing yoga. this has been prepared In particular, a healing garden, Yeoul Plaza, and negative ion wind bath, connected by a healing forest path of about 6.5 km, have been created so that you can experience various healing programs.

 

Pohang Mayor Lee Kang-deok said, “The ‘Naeyeonsan Healing Forest’, which was created as part of the 2021 Pohang Municipal Slogan ‘Great Transformation of Life and City’, will provide a high-quality forest healing program to all those who are tired from the unprecedented prolonged COVID-19 and the local economic crisis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and make a leap forward as a marine culture and tourism city linked with forest recreation facilities and tourist destinations such as Bogyeongsa County Park, Sabang Memorial Park, Wolpo Beach, and Gyeongsangbuk-do Arboretum.” .

편집국장 입니다. 기사제보:phk@breaknews.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