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귀어귀촌지원센터, 우수 귀어귀촌인과 어(漁)울림마을 선정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6/08 [16:18]
지역뉴스
경북도
경북귀어귀촌지원센터, 우수 귀어귀촌인과 어(漁)울림마을 선정
기사입력: 2021/06/08 [16:18]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환동해산업연구원(원장 전강원)이 운영하는 경북귀어귀촌지원센터는 8일 해양수산부가 공모한 ‘2021년 우수 귀어귀촌인 및 어(漁)울림마을 선정평가’에서 울진군 귀어인 전정훈 씨가 우수상을 울진읍 현내마을(어촌계장 임춘학)이 최우수상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환동해산업연구원에 따르면 ‘2021년 우수 귀어귀촌인 및 어(漁)울림마을 선정평가’는 올해 4월 공모를 통해 추천된 귀어인과 어촌마을을 대상으로 사례발표와 수산·어촌분야 전문평가위원들의 평가를 거쳐 선정했다.

 

우수 귀어귀촌인 부문 우수상을 수상한 전정훈씨는 울진군 출신으로 도시에서 생활하다 다시 고향으로 귀어한 유턴형 귀어인으로 현재 한국관상어협동조합 이사장으로 재직중이고 경북의 대표 청년 귀어인이기도 하다.

 

전정훈씨는 해외에서 선진 관상어 양식기술을 전수받아 울진에서 직접 관상업 양식장을 운영 중에 있고, 지역사회 융합을 위해 고령층이 많은 어촌에서 매년 태풍기간 피해복구와 청소, 시설보수를 통한 마을 정화 사업에도 힘쓰고 있다. 일반 어업을 넘어 관상어 분야 귀어인으로 선정됨으로써 귀어희망자들에게 다양한 정보제공은 물론 지역과 화합이라는 롤모델로서 평가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어(漁)울림마을 최우수상에 선정된 울진군 현내마을은 이미 2020년 해양수산부 어촌뉴딜 300사업에 선정된 바 있는 역량있는 어촌마을로, 이번 선정에는 귀어정착에 필요한 어촌계 가입조건이 타 어촌계보다 진입장벽이 낮고, 귀어가구와 귀촌다문화가구와 공존하며, 귀어귀촌인과의 융합을 위한 노력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매년 해맞이 행사는 물론 횟집, 카페 등 귀어창업과 유휴시설 리모델링, 어촌계 기능강화 등 귀어활성화 노력을 통해 적극적이고 지속적인 마을발전과 소득창출의 어촌마을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전강원 환동해산업연구원장은 “이번 우수 귀어귀촌인과 어(漁)울림마을 선정에 울진군에서 두 개의 상을 받은 것은 큰 의미가 있고, 앞으로 도내 타 어촌마을과 귀어인들에게 좋은 귀감과 벤치마킹의 대상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귀어귀촌지원센터에서는 경북으로 귀어귀촌하고자 하는 귀어희망자들과 어촌마을 위해 경북도와 협력해서 적극적인 지원 노력을 하겠다”고 전했다.

 

‘2021년 우수 귀어귀촌인 및 어(漁)울림마을 시상식’ 은 오는 6월 25일 aT센터(서울 양재동소재)에서 개최되는 2021년 귀어귀촌박람회 개막식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sangbuk-do Gwieogwichon Support Center, Selected as Outstanding Gwieogwi Village and Eoullim Village


  The Gyeongbuk Gwifish Village Support Center, operated by the Hwandong Sea Industry Research Institute (Director Jeon Kang-won), won the Excellence Award in the '2021 Excellent Gwifish Villager and Eoullim Village Selection Evaluation' held by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on the 8th. Uljin-eup Hyeonnae Village (fishing village chief Im Chun-hak) was selected as the grand prize winner.

 

According to the Hwandonghae Industry Research Institute, the 'Excellent guinea pigs and Eoullim village selection evaluation in 2021' was conducted with case presentations and expert evaluation committee members in the fishery and fishing villages recommended through a public contest in April this year. selected after evaluation.

 

Jeon Jeong-hoon, who received the Excellence Award for Outstanding Gwifish, is a U-turn-type guinea pig who was born in Uljin-gun and returned to his hometown after living in the city.

 

Jeong-hoon Jeon, who received advanced ornamental fish farming technology from overseas, is running an ornamental farm directly in Uljin. In order to converge with the local community, he also contributes to the village purification project through annual typhoon damage restoration, cleaning, and facility repair in fishing villages with many elderly people. are writing He is expected to be evaluated as a role model of harmony with the region as well as providing various information to those who want to be a guinea pig by being selected as a guinea pig in the field of ornamental fish beyond general fishing.

 

Uljin-gun Hyeonnae Village, which was selected as the grand prize of the Ullim Village, is a competent fishing village that has already been selected for the 2020 Fishing Village New Deal 300 project by the Ministry of Oceans and Fisheries. It was highly evaluated for its efforts to coexist with low-income households and multicultural households, and to converge with people from low-income households.

 

It is evaluated that efforts are being made to revitalize the fishing village through active and continuous village development and income generation through efforts to revitalize gwifish such as the annual sunrise event, start-up of gwifish such as sushi restaurants and cafes, remodeling idle facilities, and strengthening the functions of the fishing village.

 

Jeon Kang-won, director of the Hwandonghae Industry Research Institute, said, “It is very meaningful to receive two awards from Uljin-gun for the selection of excellent guinea pigs and eollim villages, and will be a good example and benchmark for other fishing villages and guinea pigs in the future. We expect that this will be possible, and in the future, we will continue to make active support efforts in cooperation with Gyeongbuk Province for those who want to return to Gyeongsangbuk-do and fishing villages.”

 

The ‘2021 Outstanding Guido Villagers and Eoullim Village Awards Ceremony’ will be held at the opening ceremony of the 2021 Guinea Village Fair to be held at the aT Center (Yangjae-dong, Seoul) on June 25.

편집국장 입니다. 기사제보:phk@breaknews.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