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나라 위한 희생 헌신에 감사" 국가유공자 유족 명패 전달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6/11 [17:42]
지역뉴스
포항시
포항시, "나라 위한 희생 헌신에 감사" 국가유공자 유족 명패 전달
기사입력: 2021/06/11 [17:42]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항시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아 국가유공자 유족 가정에 명패 전달했다.

 

▲ 포항시, 6월 호국보훈의 달 국가유공자 유족 명패 달아드리기 추진  © 포항시


11일 이강덕 포항시장은 국가유공자 유족인 남재목(73·죽도동) 씨 가정을 방문해 ‘국가유공자의 집’ 명패를 달아드리고 국가유공자 분들의 나라를 위한 희생과 헌신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포항시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국가보훈처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의 일환으로 국가를 위해 희생하고 헌신한 국가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 분위기를 조성하고 자긍심을 고취하고자 지난 2019년부터 추진해 오고 있다.

 

올해는 사업 확대에 따라 포항시에 거주하시는 국가유공자 유족 1,468가구와 민주유공자 유족 2가구 등 총 1,470가구에 명패를 부착할 계획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호국보훈의 달인 6월을 맞아 나라를 위해 희생하고 공헌한 국가유공자분들께 직접 명패를 달아드릴 수 있어서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보훈가족에 대한 예우와 지원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ohang City promotes hanging name plaques for the bereaved families of people of national merit


Pohang City delivered a plaque to the families of the bereaved families of people of national merit with gratitude and respect for the month of Patriotism and Veterans Affairs in June.

 

On the 11th, Pohang Mayor Lee Gang-deok visited the family of Nam Jae-mok (73, Jukdo-dong), a family member of a national meritorious individual, hung a plaque of ‘House of National Merit’ and expressed his gratitude for the sacrifice and devotion of the people of national merit for the country.

 

According to the city of Pohang, this event has been promoted since 2019 to create an atmosphere of social respect and to inspire pride for those of national merit who sacrificed and dedicated themselves for the country as part of the Ministry of Patriots and Veterans Affairs ‘Place Plaques of National Merit’.

 

This year, according to the expansion of the project, a total of 1,470 households, including 1,468 bereaved families of people of national merit and 2 families living in Pohang, are planning to attach nameplates.

 

Mayor Lee Kang-deok of Pohang said, “It is very meaningful to be able to put a nameplate on the people of national merit who sacrificed and contributed for the country in June, the month of Patriots and Veterans. I will do my best for the courtesy and support.”

편집국장 입니다. 기사제보:phk@breaknews.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