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교육청, 미래형 교육과정으로 개선한다

최윤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6/17 [16:55]
종합뉴스
사회
경북교육청, 미래형 교육과정으로 개선한다
기사입력: 2021/06/17 [16:55]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최윤영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경북 미래교육으로의 대전환을 위해 초등 학생 중심 미래형 교육과정을 내실 있게 운영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 청송 진보초, 학생 중심 미래형 교육과정 운영 모습  © 경북교육청

 

학생 중심 미래형 교육과정은 비대면 교육 확산 등 미래사회 변화에 적극 대비하는 교육과정이다. 이 과정을 통해 학생의 주도성과 삶을 연계한 배움을 강화하고 학생의 교육과정 결정 및 선택권을 확대하고자 한다.

 

경북교육청은 경북 미래교육 대전환을 위해 9대 과제 중 학생 생성 교육과정, 경북형 공동 교육과정, 학생 주도형 수업을 집중 지원하고 있다.

 

먼저 학생이 주도적으로 교육과정을 구성해 학습 내용과 방법을 계획하고 실행, 평가하는 학생 생성 교육과정을 도입했다. 올해 연구학교, 선도학교, 수업탐구공동체 팀이 선제로 실행하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2022년도에는 도내 전 학급에 전면 운영할 방침이다.

 

경북형 공동 교육과정 운영의 내실화를 위해 총 3억1,000만 원의 예산을 지원했으며 경북 지역의 특성에 맞는 공동 교육과정 운영 모델을 발굴하고 확산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학생 주도형 수업 실천을 위해 학생의 삶을 기반한 1-1-1 프로젝트 학습 운영을 진행한다. 도내 전 학급에 10만 원의 예산을 지원하여 학생 주도형 수업 전문가 506명, 교실수업 크리에이터 100명을 육성하고 있다.

 

임종식 교육감은 “학생의 삶과 연계한 역량을 키우는 교육과정을 기반으로 온·오프라인 연계 등 미래지향적 교수·학습 및 평가 체제 구축을 통해 경북 미래 교육의 대전환을 체계적으로 준비하겠다”고 강조하며 체계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buk Office of Education Improves Curriculum to Prepare for a Great Transition to Future Education

Gyeongbuk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of Education Im Jong-sik) announced on the 17th that it is operating a future-oriented curriculum centered on elementary school students in order to make a great transition to Gyeongbuk future education.

 

The student-centered future-oriented curriculum is a curriculum that actively prepares for future social changes, such as the spread of non-face-to-face education. Through this course, we intend to strengthen learning that connects students' initiative and life, and expand students' choice and decision-making in the curriculum.

 

The Gyeongbuk Office of Education is providing intensive support for student-generated curriculum, Gyeongbuk-style joint curriculum, and student-led classes among the nine tasks for the transformation of future education in Gyeongbuk.

 

First, the student-generated curriculum was introduced, in which the students lead the curriculum and plan, implement, and evaluate the learning contents and methods.

 

This year, the research school, leading school, and the class inquiry community team will preemptively implement it, and based on the results, it will be fully operated in all classes in the province in 2022.

 

In addition, a total budget of KRW 310 million was provided to substantiate the operation of the Gyeongbuk-style joint curriculum, and a joint curriculum operation model suitable for the characteristics of the Gyeongbuk region will be discovered and spread.

 

Lastly, in order to practice student-led classes, a 1-1-1 project learning operation based on student life was conducted, and a budget of 100,000 won was provided to all classes in the province. Currently, 506 student-led class experts and 100 classroom class creators are being fostered.

 

Superintendent of Superintendent Im Jong-sik emphasized, “Based on a curriculum that develops competencies related to students’ lives, we will systematically prepare for a major transformation in Gyeongbuk’s future education by establishing a future-oriented teaching, learning and evaluation system including online and offline links.” said he would not spare.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