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정재 의원, ‘유망 장수 건설업체 지원법’ 대표발의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6/17 [16:51]
종합뉴스
경제/산업
김정재 의원, ‘유망 장수 건설업체 지원법’ 대표발의
기사입력: 2021/06/17 [16:51]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영재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정재 국민의힘 의원(포항북구)은 중소기업벤처부에서 선정하는 ‘명문장수기업’의 대상 업종에 건설업을 추가하는 내용의 ‘중소기업진흥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 일명 ‘유망 장수 건설업체 지원법’을 대표 발의했다고 17일 밝혔다.

 

▲ 김정재 의원     ©박영재 기자

‘명문장수기업’이란 45년 이상 운영하면서 경제·사회적 기여도가 높고 지속적 성장이 기대되는 매출 3천억 미만의 중견·중소기업을 선정해 포상하는 제도이다.

 

명문장수기업으로 선정되면 정부포상 우선추천, 네트워킹 지원, 수출·정책자금·인력 관련 중기부 지원사업 참여시 가점, 업체 홍보 등 다양한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2016년도에 제도가 도입되어 현재까지 총 19개의 기업이 명문장수기업으로 선정됐다.

 

하지만 현행법에서 건설업은 명문장수기업의 대상 업종에서 제외되어 정부의 중소기업 지원 정책에서 건설업이 소외된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실제로, 올해 3월 중기부에서 명문장수기업선정을 위한 신청을 받았지만, 건설업을 제외하고 있는 현행법 때문에 중소·중견 건설업체들은 접수조차 할 수 없어 상실감이 큰 상황이다.

 

해당 개정안이 통과되면 중소건설업체들이 명문장수기업으로 선정될 수 있는 길이 열려 정부로부터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정재 의원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기업도 건설업체”라며 “개정안을 통해 장수해온 유망 중소·중견 건설업체들이 낡은 규제에서 벗어나 다양한 정부 지원을 토대로 지속 성장해 어려운 건설경기가 다시 활성화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Rep. Kim Jeong-jae, representative of the ‘Promising Longevity Construction Company Support Act’


Rep. Kim Jeong-jae of People's Power (Pohang Buk-gu) passed the 'Partial Amendment to the Small and Medium Business Promotion Act', also known as the 'Promising Longevity Construction Company Support Act', which adds the construction industry to the target industry of 'prestige long-lived companies' selected by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It was announced on the 17th that the representative proposed.

 

The 'Prestigious Longevity Company' is a system that selects and rewards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MEs) with sales of less than 300 billion won, which have been operating for more than 45 years, have high economic and social contribution and are expected to grow continuously.

 

If selected as a prestigious long-lived company, various incentives are provided, such as preferential recommendation for government awards, networking support, additional points for participating in export/policy funds/manpower related SME support projects, and company promotion.

 

Since the system was introduced in 2016, a total of 19 companies have been selected as prestigious long-lived companies.

 

However, it is pointed out that the construction industry is excluded from the target industry of prestigious and long-lived companies under the current law, and the construction industry is excluded from the government's SME support policy.

 

In fact, in March of this year,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received an application for selection as a prestigious long-lived company, but due to the current law that excludes the construction industry, small and medium-sized construction companies cannot even apply, so there is a great sense of loss.

 

If the amendment is passed, it is expected to open the way for small and medium-sized construction companies to be selected as prestigious long-lived companies, and to receive various support from the government.

 

Rep. Kim Jeong-jae said, "The world's oldest company is also a construction company." He said, "I expect that promising small and medium-sized construction companies that have lived a long life through the amendment will break free from outdated regulations and continue to grow based on various government support to revitalize the difficult construction industry." .

편집국장 입니다. 기사제보:phk@breaknews.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