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봉화군, 농림축산식품부‘농촌협약’선정 국비 300억 확보

최윤영 기자 | 기사입력 2021/06/17 [14:45]
지역뉴스
봉화군
봉화군, 농림축산식품부‘농촌협약’선정 국비 300억 확보
기사입력: 2021/06/17 [14:45]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최윤영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봉화군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하는‘농촌협약’에 선정됨으로써 내년부터 5년 간 국비 최대 300억, 지방비 130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17일 밝혔다.

 

▲ 봉화군, 농촌협약 430억 확보  © 봉화군

 

‘농촌협약’은 농촌 정주 여건 개선, 경제 활력 제고, 지역공동체 활성화 등의 정책목표를 농림축산식품부와 지자체가 협약을 통해 정책적 협력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지역이 스스로 수립한 발전방향에 따라 다양한 정책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제도이다.

 

이번 농촌협약을 통해 춘양・법전・소천・석포면 등 농촌지역 생활여건 개선과 봉화군의 균형발전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농촌협약 선정을 위해 전담부서인 전원농촌개발과(과장 권병회)를 주축으로 중간지원조직(농촌활성화지원센터), 농촌협약위원회, 행정협의회 등 다양한 분야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농촌공간 전략계획 및 생활권 활성화 계획을 수립했다.

 

봉화군은 농촌협약의 우선 생활권 대상지역으로 춘양생활권(춘양・법전・소천・석포)을 설정했다.

 

이로 인해 봉화생활권에 집중됐던 생활서비스 시설들이 춘양생활권의 각 면 소재지에 고루 설치될 예정이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농촌협약 선정으로 쾌적하고 살기 좋은 전원생활 녹색 도시 봉화를 위한 정주 여건 개선과 균형발전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 확신하고, 올 연말에 농림축산식품부와 차질없이 협약체결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onghwa-gun,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Rural Agreement’ Selected to secure 30 billion won in national budget

Bonghwa-gun announced on the 17th that it has secured up to 30 billion won in national and 13 billion won in local expenses for five years from next year by being selected for the ‘Rural Convention’ promoted by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The 'Rural Convention' establishes policy goals such as improving rural settlement conditions, enhancing economic vitality, and revitalizing local communities through agreements between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and local governments to establish policy cooperative governance, and various policy goals according to the development directions established by the regions themselves. system to achieve

 

Through this rural agreement, it is expected that the living conditions of rural areas such as Chunyang, Beopjeon, Socheon, and Seokpo-myeon will be improved and the balanced development of Bonghwa-gun will be achieved.

 

For the selection of a rural agreement, the county actively reflects opinions from various fields, such as the rural development department (Chief Kwon Byung-hoe), an intermediate support organization (rural revitalization support center), the rural agreement committee, and the administrative council, with the main department in charge of selecting a rural area strategy for rural space strategy. A plan and a plan to revitalize the living area were established.

 

Bonghwa-gun has set the Chunyang Living Zone (Chunyang, Beopjeon, Socheon, and Seokpo) as the priority target area of ​​the Rural Convention.

 

As a result, living service facilities that were concentrated in the Bonghwa Living Area will be installed evenly in each Myeon of the Chunyang Living Area.

 

Eom Tae-hang, the governor of Bonghwa County, said, “I am confident that the selection of the Rural Agreement will greatly contribute to the improvement of settlement conditions and balanced development for Bonghwa, a green city with a pleasant and livable rural life, and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at the agreement with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can be concluded without any setbacks at the end of this year. I will do it,” he said.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봉화군,농촌협약 430억 확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