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울진군, 하늘과 바다를 잇는 관광도시로 도약한다!

이우근 기자 | 기사입력 2021/06/18 [14:47]
지역뉴스
울진군
울진군, 하늘과 바다를 잇는 관광도시로 도약한다!
기사입력: 2021/06/18 [14:47]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우근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진군(군수 전찬걸)이 울릉공항 개항과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의 이전 개항을 하늘과 바다를 잇는 관광도시로 도약하는 마중물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 신공항 연계 울진 발전방안 연구용역’중간보고회  © 울진군


울진군은 지난 16일 군청 대회의실에서‘신공항 연계 울진 발전방안 연구용역’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군은 지난 3월부터 2025년 울릉공항 개항, 2028년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이하 신공항)의 이전 개항을 대비하여 울진의 미래발전 계획과 전략사업 발굴을 위해 (재)한국산업개발연구원에 연구용역을 맡겨 추진하고 있다.

 

이번 중간보고회에서는 통합 신공항 연계 울진 비행장 활성화, 울진·울릉 공항 연계 방안, 글로벌 해양 신 관광 허브 조성, 울진형 지역개발 및 SOC확장 사업이 발표됐다.

 

또한 세부 계획사업으로 종합항공훈련센터, 항공테마공원 조성, 후포·울릉간 여객선 활성화 및 소형 비행 운행, 울진형 복합 해양리조트 단지조성, 고령층 프리미엄 실버휴양단지 조성, 중부권 동서횡단 철도 건설, 보령·울진간 고속화도로 건설 등 다양한 사업이 제시됐다.

 

이날 참석한 울진군지역발전협의회 관광분과 위원들은 신공항과의 접근성 증대 방안, 공항 이용 관광객을 끌어들이는 상품 개발 등 실현가능한 사업을 담아 줄 것을 주문하기도 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신공항 개항은 울진군이 글로벌 관광도시로 도약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울진의 자연자원을 최대한 활용한 도전적인 전략사업을 계획하여 신공항 시대를 준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울진군은 오는 10월까지 경북도에서 현재 추진중인 신공항 관련 용역을 바탕으로 울진 맞춤형 핵심 과제를 만들어 지역발전의 마중물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Uljin-gun leaps forward as a tourist city that connects the sky and the sea!


Uljin-gun (Gun Governor Chan-geol Jeon) plans to make the opening of Ulleung Airport and the relocation of Daegu-Gyeongbuk New Airport as a starting point for a leap forward as a tourist city that connects the sky and the sea.

 

On the 16th, Uljin-gun held an interim report on ‘Research Service for Uljin Development Plan Linked to New Airport’ at the county office’s conference room.

 

From March last year, in preparation for the opening of Ulleung Airport in 2025 and the relocation of Daegu-Gyeongbuk Integrated New Airport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new airport) in 2028, the military provided a research service to the Korea Institute of Industrial Development to discover future development plans and strategic projects for Uljin. entrusted and promoted.

 

At this interim report, the revitalization of Uljin airfield linked to the new integrated airport, plans to link Uljin and Ulleung airports, creation of a new global maritime tourism hub, and Uljin-type regional development and SOC expansion projects were announced.

 

In addition, detailed planning projects include a comprehensive aviation training center, an aviation theme park, revitalization of passenger ships between Hupo and Ulleung and small flights, Uljin-type complex marine resort complex, premium silver recreational complex for the elderly, east-west railroad construction in the central region, Boryeong-Uljin Various projects were proposed, including the construction of an inter-highway highway

 

The members of the tourism subcommittee of the Uljin-gun Regional Development Council, who attended that day, also ordered that it include feasible projects such as measures to increase accessibility to the new airport and product development to attract tourists to the airport.

 

Uljin County Mayor Jeon Chan-geol said, “The opening of the new airport will be an opportunity for Uljin-gun to take off as a global tourism city.” He added, “We will prepare for the new airport era by planning a challenging strategic project that makes the most of Uljin’s natural resources.”

 

On the other hand, Uljin-gun plans to create a customized core task for Uljin based on the new airport-related services currently being promoted in Gyeongbuk Province by October and make it a starting point for regional development.

기사제보:lwk132@naver.com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