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폭언·폭행 악성민원 이제 그만' 경주시 조례 제정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10/28 [12:25]

'폭언·폭행 악성민원 이제 그만' 경주시 조례 제정

박영재 기자 | 입력 : 2021/10/28 [12:25]

 경주시는 악성 민원인으로부터 담당 공무원을 보호하기 위해 ‘웨어러블 캠’ 보급과 ‘민원업무담당 공무원 보호 및 지원 조례’를 제정한다고 28일 밝혔다.

 

▲ 경주시청 전경     ©경주시 제공

 

웨어러블 캠은 신체 등에 부착할 수 있는 영상장비로 민원인이 이 장비를 의식해 폭언·폭행을 예방할 수 있는데다, 사고 발생 시 증거자료로도 활용할 수도 있다.

 

23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와 본청 민원담당 45개 부서에 비치해 내년 1월부터 본격 활용할 예정이다.

 

또 악성 민원으로부터 공무원들을 보호하기 위한 조례도 제정한다.

 

경주시는 내년 상반기 제정을 목표로 행정 절차를 밟고 있으며, 세부지원 사항과 구체적인 대응 방안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조례안에는 민원 담당 공무원에 대한 의료비와 휴식시간을 보장하고 심리상담 및 대응역량 향상을 위한 종사자 교육과 연수 등 민원인으로부터 신체적·정신적 피해에 대한 공무원들을 보호하는 내용이 담긴다.

 

특히 민원 위법행위에 관한 법률 상담과 수사의뢰 등 법적대응을 지원하는 내용과 녹음전화기, CCTV, 비상벨 설치 등 행·재정적 지원 근거도 조례안에 넣을 방침이다.

 

주낙영 시장은 “민원담당 공무원 보호는 물론 안정적인 행정서비스 지원을 위해 불가피한 조치”라며 “경주시는 앞으로도 적극행정을 통해 시민들이 편안하게 대민행정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Gyeongju City, “No more malicious complaints about verbal abuse and assault”


 Gyeongju City announced on the 28th that it would disseminate wearable cams and enact the “Ordinance on Protection and Support of Civil Service Officials” to protect civil servants in charge from malicious civil servants.

 

A wearable cam is an imaging device that can be attached to the body, etc., and can be used as evidence in case of an accident, as well as prevent abusive language and assault by being aware of the device.

 

It will be installed in 23 eup/myeon/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s and 45 departments in charge of civil affairs at the main office and will be used in earnest from January next year.

 

An ordinance is also enacted to protect public officials from malicious complaints.

 

Gyeongju City is going through administrative procedures with the goal of enacting it in the first half of next year, and plans to prepare detailed support items and specific countermeasures.

 

The ordinance includes provisions to guarantee medical expenses and rest time for civil servants in charge of civil affairs, and to protect civil servants from physical and mental damage from civil servants, such as psychological counseling and employee education and training to improve response capabilities.

 

In particular, the ordinance plans to include support for legal responses such as legal consultation and request for investigation regarding illegal acts of civil complaints, as well as the basis for administrative and financial support such as installation of recorded telephones, CCTVs, and emergency bells.

 

Mayor Nak-young Joo said, “It is an inevitable measure to protect civil servants in charge of civil complaints as well as provide stable administrative services.

편집국장 입니다. 기사제보:phk@breaknews.com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