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새마을세계화재단, 라오스 비엔티안특별시와 협력 강화키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11/15 [15:39]
종합뉴스
환경
새마을세계화재단, 라오스 비엔티안특별시와 협력 강화키로
기사입력: 2021/11/15 [15:39]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이성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새마을세계화재단(이하, ‘재단’)은 지난 12일, 라오스 비엔티안특별시와 빡음구농사이 마을의새마을시범마을조성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새마을세계화재단, 라오스 비엔티안특별시와 업무협약 체결  © 새마을세계화재단


15일 재단에 따르면 이날 행사는 조준형 새마을세계화재단 라오스 사무소장, 푸콩 반나봉(Phukhong Bannavong) 비엔티안특별시 부시장, 라사이 누안타싱(Larsaiy Nuanthasing) 비엔티안특별시 농산림부 국장 등 21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비엔티안특별시 빡음구에 위치한 농사이 마을 새마을시범마을조성사업은 칠곡군의 지원으로 시행되는 사업이다. 주요사업은 새마을교육,협동조합교육과 같은 주민역량강화사업, 마을회관 개보수, 마을안길 확장포장과 같은 마을환경개선사업, 농작물재배 및농업기계화 기술 전수와 같은 주민 소득증대사업으로 향후 5년간 진행된다.

 

업무협약 체결식에 참석한 푸콩 반나봉 비엔티안특별시 부시장은 “칠곡군과 새마을세계화재단의 새마을시범마을조성사업 지원에 깊은감사를 표한다. 비엔티안특별시에서 추진중인 새마을세계화사업의 성공을 위해 새마을세계화재단과 상호협력을 더욱 강화 하겠다”고 말했다.

 

조준형 라오스 사무소장은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라오스 새마을시범마을조성사업이 앞으로도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aemaul Globalization Foundation strengthens cooperation with Vientiane Special City, Laos


On the 12th, the Saemaul Globalization Foundation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Foundation”)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Vientiane Special City, Laos to promote the Saemaul pilot village development project in Nongsai Village, Pakeum-gu.

 

According to the foundation on the 15th, the event was held in the presence of 21 people, including Jo Jun-hyeong, head of the Saemaul Globalization Foundation Laos office, Phukhong Bannavong, deputy mayor of Vientiane City, and Larsaiy Nuanthasing, director of the Ministry of Agriculture and Forestry of Vientiane Special City.

 

The Saemaul Demonstration Village Project for Nongsai Village, located in Pakeum-gu, Vientiane, is a project implemented with the support of Chilgok-gun. The main projects will be carried out over the next five years as a project to enhance resident’s capacity such as Saemaul education and cooperative education, village hall renovation and repair, village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such as extension pavement of a village road, and income-increasing project for residents such as agricultural crop cultivation and agricultural mechanization technology transfer. .

 

Phu Kong Bannabong, Deputy Mayor of Vientiane City, who attended the signing ceremony of the business agreement said, “I express my deep gratitude to Chilgok-gun and the Saemaul Globalization Foundation for their support for the Saemaul Pilot Village Project. He said, “We will further strengthen mutual cooperation with the Saemaul Globalization Foundation for the success of the Saemaul Globalization Project being promoted in Vientiane Special City.”

 

Cho Jun-hyeong, head of the Laos office, said, “There were many difficulties due to the COVID-19, but through this business agreement, we will make every effort to successfully promote the Laos Saemaul pilot village project in the future.”

브레이크뉴스 대구 본부장입니다. 기사제보: noonbk053@hanmail.net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