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시, 정무특보에 지역출신 김철현 前 국회보좌관 임용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1/11/18 [14:57]
사람/사람들
사람
대구시, 정무특보에 지역출신 김철현 前 국회보좌관 임용
기사입력: 2021/11/18 [14:57]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박은정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철현 정무특보 내정자     ©대구시

대구시는 주요 시정과 정책 결정에서 권영진 시장을 보좌할 정무특보로 김철현 전 국회보좌관을 오는 22일자로 임용한다고 밝혔다. 

 

신임 김철현 정무특보는 경북대 사회학과 졸업후 국회정책연구위원으로 활동하다 제7대 서울시의원(2006~2010)을 거쳐 서울시 시민소통기획관(2010~2011)을 2년 동안 맡았다.

 

이후 이완구, 최연혜, 김승수 국회의원을 보좌하며 현장에서 정무적 감각을 쌓는 동시에 (재)여의도연구소, 새누리당 중앙연수원 등에서 교수를 역임하며 정책적 전문성도 높여 왔다.

 

대구토박이인 김철현 내정자는 오랜 기간 현장에서 갈고닦은 정무노하우를 바탕으로 산적한 시정과제의 우선순위를 조정하고 정책 방향을 결정하는 데 속도를 높여 줄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또 국회, 정당, 지자체 등에 두루 포진한 네트워크를 활용해 국비확보, 지역정책수립 등 대구시의 외연 확장에 기여할 뿐 아니라 대시민 소통과 홍보에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래는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aegu City announced on the 22nd that it will appoint Kim Cheol-hyeon, former National Assembly aide, as a special assistant for political affairs to assist Mayor Kwon Young-jin in major municipal administration and policy decisions.

 

After graduating from the Department of Sociology at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the new Special Assistant for Political Affairs Kim Cheol-hyeon worked as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Policy Research Committee.

 

Since then, he has been assisting National Assembly members Lee Wan-gu, Choi Yeon-hye, and Kim Seung-su, building political sensibility in the field, and at the same time serving as a professor at the Yeouido Research Institute and the Saenuri Party Central Training Institute, etc.

 

Nominee Kim Cheol-hyeon, a native of Daegu, is evaluated to speed up the decision-making of policy directions and adjust the priorities of a plethora of administrative tasks based on his political know-how honed in the field for a long time.

 

In addition, it is expected that it will contribute to the expansion of Daegu City by securing government funds and establishing regional policies by utilizing the network that spans the National Assembly, political parties, and local governments, as well as contributing to communication and public relations with the public.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람/사람들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