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산시, 제 2회 Y-STAR 페스티벌 성료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1/11/26 [16:04]

경산시, 제 2회 Y-STAR 페스티벌 성료

박은정 기자 | 입력 : 2021/11/26 [16:04]

경산시(시장 최영조)는 영남대 정문 일원에서 열린 제2회 Y-STAR 페스티벌이 시민과 청년들의 뜨거운 참여 속에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26일 밝혔다.

 

▲ 제2회 Y-STAR 페스티벌  © 경산시



이번 행사는 ‘청년희망 Y-STAR 프로젝트’사업에서 추진하는 문화예술기획가 양성 프로그램에서 최종 선정된 기획서를 바탕으로 청년들이 직접 청춘 사색 페스티벌을 기획했다.

 

개회식에서는 Y-STAR 프로젝트 사업의 추진 성과 보고와 내년에 준공 예정인 청년문화예술 거점 공간 Y-STAR관(가칭)을 소개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이어 진행된 버스킹 공연은 지역 9개 대학밴드와 인디밴드 뮤지션 공연을 감성 캠핑장 콘셉트로 구성된 객석에서 즐길 수 있도록 하여 참여자들의 인기를 끌었다.

 

아울러 사전 신청한 백여 명의 시민이‘가치의 걸음’이란 주제로 영남대학교 캠퍼스에서 만보기로 인증된 걸음걸이 수만큼 1인 최대 1만 원까지 소상공인에게 기부하는 기부 워킹을 진행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코로나19로 많은 청년과 지역민이 어려운 가운데 이번 페스티벌을 통해 잠시나마 마음의 위안을 얻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가진 것 같으며 지역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청년문화를 위해 Y-STAR 사업단의 적극적인 활동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ongsan City (Mayor Choi Young-jo) announced on the 26th that the 2nd Y-STAR Festival held at the main gate of Yeungnam University was successfully completed with the enthusiastic participation of citizens and young people.

 

For this event, the youth directly planned the Youth Contemplation Festival based on the plan finally selected in the cultural and artistic planner training program promoted by the ‘Youth Hope Y-STAR Project’ project.

 

At the opening ceremony, expectations were raised by reporting the progress of the Y-STAR project and introducing the Y-STAR Pavilion (tentative name), a space for youth culture and art, scheduled to be completed next year.

 

The busking performance that followed was popular among participants by allowing musicians from nine local university bands and indie bands to be enjoyed in the audience with the concept of an emotional camping ground.

 

In addition, about 100 citizens who applied in advance under the theme of 'Steps of Value', conducted a donation walking on the Yeungnam University campus to donate up to 10,000 won per person to small businesses as much as the number of steps certified as a pedometer.

 

Gyeongsan Mayor Choi Yeong-jo said, “Amidst the difficulties of many young people and local residents due to COVID-19, it seems that they have a precious time to get some peace of mind through this festival. I look forward to it,” he said. 

 
경산,시민,청년, Y-STAR 페스티벌 관련기사목록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아키션, 포항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정화활동 벌여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